방송 촬영장 핫뉴스

FC불나방 vs FC액셔니스타, '골때녀' 시즌 1, 2 최강자들의 맞대결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5.10 14:16 조회 90
기사 인쇄하기
골때녀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골때녀' 시즌1의 최강자 'FC불나방'과 시즌2의 최강자 'FC액셔니스타'가 맞대결 한다.

오는 11일 방송될 SBS 축구 예능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FC불나방'과 'FC액셔니스타'의 경기가 펼쳐진다.

FC불나방은 파일럿 시즌에 이어 '골때녀' 시즌1까지 우승을 차지한 디펜딩 챔피언이다. 이에 맞서는 FC액셔니스타는 시즌2 리그전에서 1위를 기록하며 가장 높은 성적으로 슈퍼리그에 진출, 3연속 우승을 노리는 불나방과 경기를 치르게 됐다. '골때녀'에서 정상의 기쁨을 맛본 단 두 팀이기에 이번 불나방과 액셔니스타 경기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액셔니스타는 시즌2 리그전 4연승으로 1위를 기록, 그 기세가 여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액셔니스타의 전략가 이영표 감독은 '우승팀을 떨어트리고 4강 진출하겠다'는 자신감으로 챔피언 불나방이 기다리고 있는 A조를 선택했다.

액셔니스타는 최고 전력으로 손꼽히는 에이스 최여진과 정혜인의 위협적인 슈팅, 이혜정의 압박 수비와 고공 플레이로 보여줄 공격적인 전술이 관전 포인트이다. 또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이영진에 대한 기대가 크다. 이영진은 각성 수비수 김재화의 빈자리를 완벽하게 채웠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새롭게 투입된 액셔니스타의 비밀병기 최윤영도 기대해볼만 하다. 더욱 강력해진 전력으로 슈퍼리그를 준비한 액셔니스타는 '골때녀' 최초로 5연승에 도전한다.

한편, 디펜딩 챔피언의 귀환으로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불나방의 상황은 그닥 좋지 않다. 지난 'FC구척장신'과의 경기에서 패하며 조별 예선 탈락 위기에 처한 것. 하지만 챔피언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 포메이션 변경으로 파격적인 변화를 강행한 것으로 알려져 다시 한 번 기대를 모은다.

불나방의 명예 회복이냐, 액셔니스타의 파죽지세 5연승이냐.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이들의 경기는 11일 수요일 밤 9시 방송될 '골때녀'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