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동상이몽2' 이지혜, 출산 후 건강 적신호…"완치 어렵다" 진단에 '오열'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5.02 14:15 조회 978
기사 인쇄하기
동상이몽 이지혜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이지혜가 건강 적신호로 병원을 찾는다.

2일 방송될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에서 이지혜는 출산 후 건강 이상 증세로 남편 문재완과 함께 병원을 방문한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이지혜는 건강하게만 보였던 것과 달리, 출산 후 숨이 쉬어지지 않았던 아찔한 상황을 고백했다. 병원에서 진행한 검사에서 예상치 못한 질환이 발견됐고, 심지어 의사는 "완치가 어렵다"는 청천벽력 같은 진단을 내렸다. 이에 이지혜는 "아이 둘 엄마인데"라며 눈물까지 보였다.

한편, 침울한 분위기 속 이지혜♥문재완 부부가 출산 후 이혼 위기(?)까지 갔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둘째 출산 후 벌어진 감정싸움은 걷잡을 수 없이 커졌고, 문재완의 예상치 못한 돌발행동에 결국 이지혜는 "오빠 나 싫지? 나도 오빠 싫어"라는 폭탄 발언까지 했었다고 한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도 "심각하다", "이게 무슨 소리냐"라며 큰 충격에 휩싸였다는 후문이다.

급기야 순둥이 남편 문재완이 이지혜의 말에 처음으로 반격을 해 이지혜를 당황하게 만드는 사태까지 벌어졌다. 늘 이지혜의 이야기에 100% 수긍하던 문재완이 "와이프가 나를 무시하는 느낌이 들었다"라며 서운했던 감정을 처음으로 얘기한 것. 이지혜는 처음 듣는 문재완의 이야기에 말을 잇지 못했다고 전해진다.

두 사람은 이 난관을 극복할 수 있을지, 이지혜♥문재완 부부의 롤러코스터 같은 이야기는 2일 밤 10시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