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런닝맨' 송지효, '담지효'가 웬일?…숨겨둔 '핵인싸' 기질 대방출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4.24 14:04 조회 836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송지효가 멤버 내 최강 '인싸'로 거듭난다.

24일 방송될 SBS 에서는 세상과 담을 진 '담지효'에서 최강 '인싸'로 거듭난 송지효의 모습이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녹화는 600회를 맞아 시청자들과 함께하는 '님과 함께' 레이스로 펼쳐졌다. 멤버들은 시청자가 제시한 아이디어를 통해 새로운 콘셉트의 캐릭터를 연기하는 미션을 진행했는데, '겸손의 끝판왕' 유재석은 본격 돈 자랑하는 'Flex 모드', 지석진은 멤버들에게 관심 많은 따스한 형, '힘의 상징' 김종국은 본인 이미지와 거리가 먼 '가냘픈 종이 인형'으로, '런닝맨'을 가장 사랑하는 하하, '깡깡 계의 대부' 양세찬은 고학력자, 전소민은 한복 입은 '예절 소녀'로 모두 실제 본인과 정반대의 캐릭터를 주문받았다.

특히 '담지효' 송지효는 실제 본인과 거리가 먼 '핵인싸' 캐릭터를 부여받아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멤버들이 "(네가) 여기서 진행하고 다 해야 한다!"라며 온갖 훈수를 두자, 송지효는 "자... 시작하자! 붐바스틱!"이라며 어설픈 '인싸 기질'을 보이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내 곧 박수와 함께 "여러분!" 제창하며 모두의 주의를 끄는 등 숨겨둔 '리더美'를 뽐냈다.

또한 이어지는 미션에서도 송지효는 평소와 다르게 먼저 앞장서는 등 '핵인싸' 모드를 선보였다. 이에 멤버들은 "역시 인싸라 솔선수범한다"라며 송지효를 '적극 지효'를 넘어선 '인싸 지효'로 인정했다.

멤버들의 'New 캐릭터' 대량 생성기는 24일 오후 5시에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