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탬버린 학원까지 다녔다"…'써클하우스' 이승기, '국민 모범생'의 사교육 경험담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4.14 13:55 수정 2022.04.14 15:02 조회 230
기사 인쇄하기
써클하우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써클하우스' 이승기가 과거 자신이 받았던 사교육 경험담을 전했다.

14일 방송될 SBS '써클하우스'에서는 '"요즘 누가 그렇게 키워요?" 슈퍼 마이웨이 요즘 엄빠'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앞서 진행된 '써클하우스' 녹화에서는 저마다의 육아 고민을 가진 육아맘, 대디들이 찾아왔다. 그중 아이의 원만한 미래를 위해 교육에 대한 열정을 포기할 수 없다는 '헬리콥터맘'이 등장, 아이를 상위 3%로 만들기 위해 수험생 못지않게 고군분투하는 일상을 공개해 MC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이에 이승기는 "나도 어렸을 때 사교육을 많이 받았다"며 학창 시절 끊임없이 이어졌던 학원 루틴을 밝혔다. 그는 "바둑, 태권도, 논술뿐 아니라 음악 시간을 위해 탬버린을 배운 적도 있었다"고 회상해 모두의 관심을 모았다.

이런 이승기의 말에 노홍철은 "이게 진짜 복불복인가 보다"라며 이승기 못지않게 화려했던 자신의 학원 이력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써클하우스'에서는 23살의 어린 나이에 결혼해 26살 이혼 후 3년째 혼자 아이를 키우고 있는 싱글맘의 사연이 공개되며 써클러들에게 짙은 안타까움을 전했다. 특히 이혼 당일까지 이어진 싱글맘 전남편의 역대급 기행을 들은 이승기는 "사이코패스 아니냐"며 분노를 감추지 못하는 한편, 진심으로 싱글맘을 걱정하는 찐 오빠미를 보였다. '육아알못' MC들마저 한마음 한뜻으로 분노하게 만든 싱글맘의 사연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험난한 육아 여정에 지친 엄마, 아빠들을 위한 오은영 박사의 가슴 따뜻한 위로와 육아 꿀팁은 14일 밤 9시에 방송될 '써클하우스'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