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저축 0원, 차는 8번 바꿔"…'써클하우스' 역대급 카푸어족 등장, 오은영마저 '진땀'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4.07 15:39 수정 2022.04.07 18:07 조회 72
기사 인쇄하기
써클하우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오은영 박사가 역대급 막강한 써클러의 등장에 진땀을 뺐다.

7일 방송될 SBS '써클 하우스'에서는 "아끼면 똥 된다? 쓰면 거지된다! 욜로족 VS 파이어족"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는 오늘만 사는 '욜로족'과 내일을 위해 오늘을 희생하는 '파이어족' MZ세대들이 찾아왔다. 그중 28세 나이에 차를 8번이나 바꾼 폼생폼사 카푸어족의 등장에 MC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 써클러는 고작 이자 2% 때문에 왜 통장에 돈을 모아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주장했다. 당장 내일 죽을 수도 있으니 돈보다 내 행복이 먼저라며 저축의 필요성을 못 느낀다는 생각을 밝혔다. 이어 "오늘 설득당하면 앞으로 저축을 할 생각으로 '써클 하우스'를 찾았다"는 당돌한 발언도 내뱉었다.

이에 모든 써클러가 그를 설득시키기 위해 불타는 의욕으로 달려들었다. '설득률 100%'의 오은영 박사도 설득에 나섰으나, 철옹성 같은 태세에 한바탕 진땀을 뺐다. 과연 무저축 써클러에게 "저축하겠다"는 약속을 받아냈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대한민국 MZ 세대의 건강한 소비를 위해 현실적이고 솔직한 솔루션을 건네는 '써클 하우스'는 7일 밤 9시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