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동거는 플러스, 결혼은 마이너스?"…'써클하우스' 오은영 박사의 결혼 조언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3.30 13:58 수정 2022.04.06 09:55 조회 627
기사 인쇄하기
써클하우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MZ 세대에겐 버거운 '결혼' 고민 타파를 위해 오은영 박사가 나선다.

통계청에 따르면 2020년 기준, 인구 천 명당 4.2명만 결혼을 했을 정도로 MZ 세대의 결혼에 대한 인식은 크게 감소했다. 오는 31일 방송될 SBS '써클 하우스' 6회에서는 이런 MZ세대들의 결혼에 대한 고민을 바탕으로, "동거는 플러스, 결혼은 마이너스? 내겐 너무 무거운 '요즘 결혼'" 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는 22세女♥38세男 16살 차이 커플부터, '결혼VS동거' 동상이몽에 빠진 커플, 결혼 후 설렘이 사라질까 두려운 예비부부까지 결혼에 대한 다양한 고민을 가진 MZ 커플들이 등장했다.

그 중 16살 차이 커플은 띠동갑을 넘는 나이 차이 탓에 간장게장, 연정훈에 이은 '3대 도둑'으로 등극하며 시작부터 '눈빛 뭇매'를 맞았다. 부모님께 교제 사실조차 알리지 못했다는 이 커플은 '결혼 생활에 16살 나이 차이가 걸림돌이 될까요?'라는 고민을 털어놓았다. 양가 부모님보다 '써클 하우스'를 먼저 찾아오게 된 이들의 사연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어 써클러들이 결혼 생활과 나이 차이에 대한 의견을 펼치는 가운데, 24살의 이른 나이에 결혼을 결심했던 한가인은 "남자가 38살이 아니라 24살이라도 반대"라며 22세 써클러에게 친언니 같은 솔직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결혼 17년 차 한가인, 결혼 29년 차 오은영 박사는 행복한 결혼에 대한 현실적인 조언을 남겼다는 후문이다.

한편, '체인지 데이즈'에서 권태기 커플의 아슬아슬함을 보여줬던 이상미X조성호의 등장에 이승기는 "넷플릭스에서 봤는데! 둘이 엄청 싸웠잖아요!"라고 말하며 연애 프로그램 '과몰입러'다운 모습으로 반가움을 표했다. '결혼하고 싶은 남자VS동거만 하고 싶은 여자' 이봉조봉 커플의 동상이몽에 대해 오은영 박사가 제시한 솔루션은 무엇이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MZ 세대를 위한 돌직구 상담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는 오은영 박사가 결혼을 앞둔 MZ 커플들에겐 어떤 위로와 조언을 전할지 궁금증을 모으는 '써클 하우스'는 오는 31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