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임영웅, 진짜 '영웅' 활약…교통사고 운전자 심폐소생술로 살렸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1.24 08:01 수정 2022.01.25 22:58 조회 2,959
기사 인쇄하기
임영웅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가수 임영웅이 진짜 '영웅'이 됐다. 교통사고 현장에서 환자의 목숨을 구한 선행으로 주변의 귀감이 되고 있다.

23일 스타뉴스는 지난 21일 발생한 교통사고에서 임영웅이 환자를 도운 일을 전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4시쯤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도 방향 반포대교 인근에서 한 승합차가 차량 여러 대와 추돌하고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때 한 남성이 나서 정신을 잃은 사고 차량 운전자에게 심폐소생술 등의 응급대처를 했고, 119에 신고하는 등 현장 정리를 도왔다. 이 남성이 바로 임영웅이었다.

해당 사실이 언론을 통해 알려지자 소속사 물고기뮤직 측은 "임영웅이 일정을 끝내고 가던 길에 사고를 목격했다. 당시 길이 정체됐는데, 우리 차량이 사고 현장에서 가장 가까운 쪽에 있어 차를 세우고 상황을 확인했다"며 "운전자가 의식이 없는 듯 보여 임영웅이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라고 전했다.

임영웅은 군대에서 심폐소생술 등의 기본 구호 조치에 대해 배운 것으로 전해졌다. 임영웅의 빠른 응급처치에 환자는 의식을 되찾았고, 119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위급한 환자를 돕고 사고 현장 정리에 앞장섰던 이번 선행에 대해 임영웅 측은 "그 상황이라면 누구라도 도왔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