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사내맞선' 안효섭X김세정, 첫 커플샷 공개…우산 속 두근두근 눈맞춤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1.20 11:12 수정 2022.02.15 16:06 조회 310
기사 인쇄하기
사내맞선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사내맞선' 안효섭과 김세정의 커플샷이 첫 공개됐다.

2월 첫 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사내맞선'(극본 한설희 홍보희, 연출 박선호)은 얼굴 천재 능력남 CEO와 정체를 속인 맞선녀 직원의 스릴 가득 '퇴사 방지' 오피스 로맨스다.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사내맞선'은 웹툰으로도 제작돼 인기를 끌었고, 드라마화 소식에도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무엇보다 신흥 '로코 커플'을 예고한 안효섭, 김세정의 캐스팅 조합은 설렘 지수를 높이고 있다. 안효섭과 김세정은 각각 잘생긴 얼굴에 능력까지 겸비한 CEO 강태무와, 자신의 회사 사장과 맞선을 보게 된 직원 신하리로 분해 로맨스 호흡을 맞춘다. 맞선녀의 정체를 모르는 강태무와 이를 숨겨야만 하는 신하리 사이 펼쳐지는 에피소드가 달콤 살벌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20일 '사내맞선' 제작진은 안효섭과 김세정의 첫 커플샷을 공개했다. 비가 내리는 낭만적인 밤, 우산 아래 눈맞춤을 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다. 노란 우산을 든 안효섭과 노란 우비를 입은 김세정의 어우러짐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캐스팅 직후부터 팬들 사이 관심을 모은, 바람직한 키 차이와 심쿵 비주얼 케미 역시 기대감을 불어넣는다.

이와 함께 서로를 바라보는 이들의 심상치 않은 눈맞춤은 설렘과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직장이 아닌 곳에서 포착된 이들의 모습은 과연 어떤 상황에서 나온 것일지, 본 방송에서 깜짝 공개될 이 로맨틱한 장면에 호기심이 증폭된다.

안효섭과 김세정은 지난 '2021 SBS 연기대상'에서 베스트커플상 시상자로 함께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김세정은 "내년엔 우리가 될 것"이라며, 2022년을 빛낼 새로운 '로코 커플' 탄생을 예약하기도 했다. 첫 공개된 두 배우의 비주얼 투샷이 드라마 속에서 어떤 그림을 펼칠지 기대가 모인다.

인기 원작을 바탕으로 '수상한 파트너', '기름진 멜로'를 연출한 박선호 감독과 '막돼먹은 영애씨' 시리즈의 한설희, 홍보희 작가가 의기투합한 '사내맞선'은 2월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