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 김종현, ♥하영과 돌연 잠적? 빈자리 포착 '불안감↑'

강선애 기자 작성 2022.01.13 12:21 조회 119
기사 인쇄하기
너의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의 정인선과 루나(LUNA) 멤버들이 위기를 맞았다.

13일 SBS 일요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극본 서정은 해연, 연출 안지숙) 측은 극 중 인윤주(정인선 분)와 윤태인(이준영 분), 서우연(장동주 분), 김유찬(윤지성 분), 우가온(김동현 분)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인윤주를 비롯해 이신(김종현 분)을 제외한 루나 멤버들이 함께 숙소에 모여 있는 가운데 어두운 분위기가 흘러 그 배경에 대한 궁금증을 키운다. 인윤주는 멍한 채로 루나 멤버들을 바라보고 있으며, 김유찬과 윤태인 역시 사뭇 진지하고 불안한 눈빛을 숨기지 못하고 있다.

또 다른 스틸컷 속에서는 우가온이 서우연에게 놀란 듯 휴대폰 화면을 보여주고 있고, 서우연 역시 심각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그 뒤로 문 대표(곽자형 분)의 모습도 살짝 보여, 이들에게 위기가 일어났음을 예감케 한다.

앞서 이신은 라디오 스케줄 도중 채지연(하영 분)과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항상 함께 숙소에 있던 이들 중 왜 이신만 보이지 않는 것인지, 그에게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을 키운다. 미리 공개된 예고편에서도 이신이 휴대폰을 꺼놓고 사라진 상황이 그려지며, 이신이 채지연과 사랑의 도피를 한 건 아닌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와 더불어 인윤주 또한 윤태인에게 자신의 비밀을 털어놓으려고 다짐한 가운데, 이들의 이야기는 어떻게 전개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위장 입주 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너의 밤이 되어줄게' 10회는 오는 16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된다.

[사진=빅오션이엔엠, 슈퍼문 픽쳐스 제공]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