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지헤중' 암투병 박효주의 화려한 변신…지켜보는 송혜교X최희서 '뭉클'

강선애 기자 작성 2021.12.24 15:42 조회 424
기사 인쇄하기
지헤중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 최희서, 박효주 세 친구들의 뭉클한 우정이 눈물샘을 자극할 전망이다.

SBS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극본 제인, 연출 이길복/이하 '지헤중')에는 20년 동안 우정을 간직해온 세 여자가 있다. 하영은(송혜교 분), 황치숙(최희서 분), 전미숙(박효주 분)이다. 그리고 지금 전미숙은 두 친구와의 이별을 준비 중이다. 암 투병중이기 때문이다.

전미숙은 세 친구 중 유일하게 결혼했고 딸도 있다. 하지만 예상 못한 시련이 그녀를 찾아왔다. 췌장암 진단을 받은 것. 친구들을 항암 치료를 받지 않겠다던 전미숙을 설득해 항암 치료를 받게 했다. 전미숙은 해보고 싶은 것 다 하고, 소중한 사람들에게 해주고 싶은 것을 다 해주고 원 없이 떠나고 싶다고 했다. 친구들은 전미숙을 위해 그녀의 눈부신 지금을 사진에 예쁘게 담아줬다.

24일 방송되는 '지헤중' 12회에서도 전미숙을 위한 친구들의 소중한 마음, 그런 친구들의 마음에 응답해 자신의 꿈을 이루는 전미숙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 전미숙은 무대 중앙에서 조명을 받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미숙의 의상, 메이크업, 엣지 있는 포즈, 자신감 넘치는 표정 등이 프로페셔널한 패션 모델을 떠올리게 한다. 하영은과 황치숙은 무대 밖에서 동분서주 중이다. 다음 사진에서는 두 친구 모두 긴장한 듯한 눈빛으로 어딘가를 바라보고 있다. 그녀들의 시선 끝에는 화려하게 변신한 친구 전미숙이 있을 것으로 짐작된다.

전미숙은 결혼 전 잠깐 모델 활동을 했다. 결혼과 함께 접어 둘 수밖에 없었던 전미숙의 꿈을 두 친구가 이뤄준 것으로 보인다. 드라마를 통해 세 친구의 우정을 쭉 지켜본 시청자들은 사진만으로도 뭉클한 감동이 느껴진다. 서로를 위하는 세 친구의 마음이 애틋하고도 가슴 시리기 때문이다.

'지헤중' 제작진은 "오늘(24일) 방송되는 12회에서는 하영은, 황치숙, 전미숙 세 친구들의 우정이 만개한다. 전미숙은 친구들과의 이별을 준비하고 있지만, 친구들은 그것보다 전미숙의 지금을 가장 행복하게 해주는 것에 집중한다"며 "이토록 특별한 세 친구의 우정을 송혜교, 최희서, 박효주 세 배우는 섬세하고 또 풍성한 감정 연기로 담아냈다. 시청자 여러분들도 세 친구와 함께 웃고 함께 눈물 흘릴 수 있을 것이다.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지헤중' 12회는 24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삼화네트웍스, UAA]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