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삶이 드라마"…최시원, '미우새'서 일상 공개 '승마 하는 이사님'

강선애 기자 작성 2021.11.26 15:49 수정 2021.11.26 16:16 조회 127
기사 인쇄하기
미우새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겸 배우 최시원이 일상을 공개한다.

오는 28일 방송될 SBS 에는 연기면 연기, 예능이면 예능, 종횡무진 활약 중인 최시원이 '미운 남의 새끼'로 출격한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최시원은 지금껏 봐왔던 수많은 아들들과 달리, 고품격 취미 승마를 즐기며 등장해 색다른 매력을 드러냈다. 최시원이 "Nice(나이스)", "Good(굿)" 등 버터 발음으로 말과 대화를 시도하는 독특한 모습에 서장훈은 "삶이 드라마"라고 언급해 母벤져스를 폭소케 만들었다.

또한 최시원은 전매특허인 할리우드 리액션에 더해서 느끼와 부담(?) 사이를 오가는 매너남 면모를 유감없이 뽐내 눈길을 끌었다. 밀려드는 시민들의 사진 요청에도 젠틀한 미소로 화답하는가 하면, 급기야 자동차에까지(?) 매너를 발휘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곧이어 본인이 이사직을 맡고 있는 회사에 출근한 최시원에게 뜻밖의 손님, 김준호가 찾아와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김준호는 검은 속내(?)를 드러내며 상상 초월 컬래버 사업을 제안하기 시작했다. 그를 꼬드기기 위해 제안서 제출은 물론, 듣도 보도 못한 파격적인 조건까지 제시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놓았다.

그러나 흔들림 없는 최시원의 모습에 결국 김준호는 최후의 수단을 선택, 스튜디오는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렇듯 예상치 못한 김준호의 기행(?)에 '투 머치 매너남' 최시원의 매너까지 고장나고 말았다는 후문이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독보적 캐릭터로 母벤져스를 사로잡은 최시원의 일상은 28일 밤 9시 5분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