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박신혜 "최태준과 결혼…소중한 생명 찾아와" 직접 밝힌 심경[전문]

강선애 기자 작성 2021.11.23 10:28 수정 2021.11.23 10:31 조회 6,904
기사 인쇄하기
박신혜 최태준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박신혜가 결혼과 임신에 대한 심경을 직접 팬들에게 전했다.

박신혜는 23일 자신의 팬카페에 글을 올려 연인인 배우 최태준과 결혼한다고 밝혔다.

박신혜는 "오늘 이 소식을 전하는 게 너무 떨리고, 한편으로는 갑작스러운 소식에 많이 놀라실 것 같아 걱정된다. 그래도 여러분께 제일 먼저 말씀드리고 싶다"며 조심스레 입을 열었다.

그는 "제가 오랜 시간 동안 교제해 온 친구와 결혼을 하려고 한다"며 "긴 시간 저의 버팀목이 되어 주었고 인간 박신혜의 부족한 모습들까지도 감싸 주었던 사람과 부부로서의 삶을 시작하려고 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아직 너무 초반이라 말씀드리기 조심스럽지만,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소중한 생명이 찾아왔다"며 임신 소식까지 밝힌 후 "어느 누구보다도 여러분께 알려 드리고 싶었다. 가정을 이루고 나서도 여러분께 좋은 모습 보여 드리겠다"라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늘 부족한 저를 사랑으로 응원해 주셔서 감사하다. 조금의 시간이 걸리겠지만, 너무 기다리시지 않게 하루빨리 멋진 배우의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다짐했다.

박신혜 최태준

박신혜와 최태준은 지난 2017년 말 연인 사이가 됐고, 2018년 초 열애설이 불거지자 이를 인정하며 연예계 공식 커플로 거듭났다. 이후 공개연애를 이어온 두 사람은 열애 5년 만에 결혼이란 결실을 맺게 됐다.

이날 박신혜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와 최태준의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내고 "두 사람이 2022년 1월 22일(토), 서울 모처에서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며 결혼을 발표했다. 또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 가운데 소중한 생명이 찾아왔다.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인 점 양해 부탁드린다"며 박신혜의 임신 소식도 전했다.

다음은 박신혜가 팬카페에 남긴 글 전문.

안녕하세요. 박신혜입니다.
날씨가 쌀쌀해지는 요즘이에요. 모두 건강히 지내고 계시는지 궁금합니다.

얼마 전 집을 정리하다가 20년 전 첫 회사와 계약했던 계약서를 발견했어요. 초등학교 6학년이었던 저는 중학교 2학년에 배우라는 직업을 가지게 되었고, 어느덧 18년이라는 시간이 지났습니다. 시간이 정말 빠르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많은 분들께서 저의 어린 시절을 함께해 주셨고,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 덕분에 여러 작품에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 드릴 수 있는 배우로 지내올 수 있었어요. 카메라 앞에서 행복한 순간들도 많았지만, 힘들었던 순간마다 저에게 큰 힘과 용기를 주셨던 건 팬 여러분이었습니다. 여러분의 힘내라는 응원의 말 한마디, 한 마디에 다시 일어나서 카메라 앞에 설 수 있었어요.

그래서 오늘 이 소식을 전하는 게 너무 떨리고, 한편으로는 갑작스러운 소식에 많이 놀라실 것 같아 걱정됩니다. 그래도 여러분께 제일 먼저 말씀드리고 싶었어요.

제가 오랜 시간 동안 교제해 온 친구와 결혼을 하려고 합니다. 긴 시간 저의 버팀목이 되어 주었고 인간 박신혜의 부족한 모습들까지도 감싸 주었던 사람과 부부로서의 삶을 시작하려고 합니다.

그리고 아직 너무 초반이라 말씀드리기 조심스럽지만,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소중한 생명이 찾아왔습니다. 어느 누구보다도 여러분께 알려 드리고 싶었어요. 가정을 이루고 나서도 여러분께 좋은 모습 보여 드리겠습니다.

늘 부족한 저를 사랑으로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조금의 시간이 걸리겠지만, 너무 기다리시지 않게 하루빨리 멋진 배우의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그때까지 건강하시길 바라며 이만 인사드리겠습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