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호구들의 비밀과외', 업계 관계자들이 말하는 '바람'…"불륜 핫플레이스 있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1.11.17 10:07 수정 2021.11.17 10:56 조회 572
기사 인쇄하기
호구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호구들의 비밀과외'가 외도 업계 관계자들의 비밀을 공개한다.

파일럿 프로그램 '호구들의 비밀과외'는 각종 업계의 전문가가 '반면교사'로 나서, 가면을 쓰고 토크를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15일 첫 방송된 '호구들의 비밀과외'는 자동차 업계의 비밀과 치부를 폭로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17일 방송될 2부에서는 변호사, 탐정, 속기사가 출연해 '배우자의 외도 이후에 벌어지는 호구 잡이'에 대해 다룬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배우자의 배신을 경험한 이들의 에피소드부터 이들을 호구 잡는 업계의 다양한 방법을 공개한 반면교사들은 "사람이 오고 가다 만나는 모든 곳에서 바람이 시작된다"며 "그렇기 때문에 업계는 항상 호황이다"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또한, 반면교사들은 코로나19 시대를 맞아 변화한 외도 트렌드를 소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반면교사들이 입을 모아 말한 불륜 핫 플레이스는 바로 'SNS 오픈 채팅방'이다. 그 중에서도 기혼자들끼리 만나 썸을 탈 수 있는 '기혼 썸 채팅방'의 실태를 확인한 MC들은 "사람에 대한 신뢰가 무너지는 것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

특히 범죄심리학자 박지선은 "채팅방에 있는 사람들 모두 결혼에 대한 책임감을 전혀 느끼지 않는 것 같다"며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다는 점에서 현실적인 공포로 느껴진다"고 말하며 충격을 드러냈다.

김용만, 김숙, 김동현, 범죄심리학자 박지선이 진행하는 어른들을 위한 은밀한 수업 '호구들의 비밀과외'는 17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2021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3차전 KT위즈 대 두산베어스의 경기 중계로 인해 방송 시간은 변동될 수 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