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런닝맨' 김연경, "유느님도 인기가 많은 거지 잘 생긴 건 아냐"…유재석 '외모 지적'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9.26 17:43 조회 543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김연경이 솔직한 입담으로 예능감을 뽐냈다.

26일 방송된 SBS 에서는 여자 배구 국가대표팀과 함께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김연경의 등장에 친숙함을 드러냈다. 유재석은 "김연경 선수가 오니까 오랜만에 광수 필이 확 난다. 광수가 온 줄 알았다"라고 했다.

이에 김연경은 "그런 이야기 많이 들었다. 광수 씨의 빈자리를 잘 채워보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이날 김연경은 런닝맨 멤버들 중 외모 최하위로 양세찬을 꼽았다. 작가와의 사전 인터뷰 내용이 유출되자 김연경은 "작가님이랑 나랑 단둘이 이야기한 것인데 그걸 공개하면 어떡하냐"라고 버럭 했다.

그리고 멤버들은 이 이야기를 듣고 "양세찬을 깔고 간다는 건 유재석도 깔고 간다는 이야기 아니냐"라고 했다. 이에 김종국은 "그렇잖아도 '유느님도 솔직히 인기가 많은 거지, 잘 생긴 건 아니잖아요'라고 했다더라"라고 폭로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