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유재석, 안테나 전 직원에 소고기 쐈다…국민MC의 명절 플렉스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9.16 08:44 수정 2021.09.16 09:17 조회 5,585
기사 인쇄하기
유재석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새로운 소속사 안테나의 전 직원에게 소고기를 선물했다.

가수 겸 작곡가 정재형은 15일 자신의 SNS에 선물 받은 소고기 세트의 포장을 푸는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과 함께 정재형은 "유재석 님이 안테나 전 직원에게 하사하신 소고기.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덧붙여, 해당 소고기를 유재석이 회사 전 직원에게 선물한 사실을 밝혔다.

유재석은 그동안 몸 담았던 FNC엔터테인먼트를 떠나 지난 7월 안테나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안테나에는 유재석과 친분이 두터운 가수 유희열이 대표를 맡고 있고, 정재형, 토이, 루시드폴, 페퍼톤스, 정승환, 권진아, 샘김, 적재 등 실력파 뮤지션들이 소속돼 있다. 안테나에 음악 외 분야의 아티스트가 합류한 것은 유재석이 처음이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