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노메달' 아쉬워하는 김희진 선수 위해 티파니가 한 행동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1.09.15 18:07 조회 846
기사 인쇄하기

[SBS연예뉴스 | 지나윤 에디터] 그룹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가 배구선수 김희진에게 특별한 목걸이를 선물했습니다.

어제(14일) SBS 모비딕 웹 예능 '티파니와 아침을'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김희진 선수가 게스트로 출연한 회차의 선공개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영상에서 김희진 선수는 2020 도쿄 올림픽을 회상하며 메달에 대한 아쉬운 감정을 토로했습니다.

김희진 선수는 "뭔가 걸고 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목에 뭘 못 걸고 왔으니 좀 아쉽다"면서 "그래도 저희는 그 안에서 최선을 다하고 왔으니까 만족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선수의 솔직한 고백에 티파니는 갑자기 목에 걸고 있던 자신의 목걸이를 빼더니 "메달 대신"이라며 김희진 선수에게 건넸습니다. 놀란 김 선수에게 티파니는 "비싼 거 아니다. 비싼 거 걸고 왔을 때 줬어야 했는데"라며 오히려 더 좋은 것을 주지 못해 아쉬워했습니다.

티파니는 김 선수의 목에 직접 자신의 목걸이를 걸어줬고, 김희진 선수는 "이제 매일 착용하겠다"며 티파니의 깜짝 선물에 매우 고마워했습니다. 티파니는 또 목걸이를 착용한 김 선수를 지긋이 바라보더니 "귀엽다"며 만족의 미소를 지어 보이기도 했습니다.

두 사람은 앞서 지난 10일 공개된 '티파니의 아침을-김희진 1편'에서 알콩달콩 케미를 보여줬습니다. 당시 김희진 선수는 숙소를 공개하고, 숨겨뒀던 가창력을 선보였는데 특히 소녀시대 데뷔곡 를 부르며 소녀시대 '성덕(성공한 덕후)'임을 인증했습니다.

김희진 선수와 티파니의 두 번째 이야기를 담은 '티파니와 아침을-김희진 2편'은 오는 17일 오전 10시 공개될 예정입니다.

(사진=SBS 모비딕 '티파니에서 아침을' 공식 인스타그램)

(SBS 스브스타)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