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집사부일체' 김은희 작가, "장항준은 내 인생에 첫번째 사수…내게 사회와 시나리오 가르쳐"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9.12 20:02 조회 238
기사 인쇄하기
집사부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김은희 작가의 최대 조력자 장항준 감독이 등장했다.

12일 방송된 SBS 에서는 사부 김은희 작가의 조력자로 그의 남편 장항준 감독이 함께했다.

이날 방송에서 장항준은 "안녕하십니까. 한국이 낳은 세계적인 거장, 한국의 아가사 크리스티, 종로구 옥인동이 낳은 거상 김은희 작가의 남편 장항준이다"라고 본인 소개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의 등장에 김은희 작가는 "내 인생에 첫 번째 사수였다"라며 "예능국 아이디어맨으로 있던 시절 바로 직속 선배님이었다. 나에게 시나리오와 사회를 가르쳐주셨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장항준은 "사회와 시나리오뿐만 아니라 정치, 경제, 문화, 세계 이런 것들을 다 가르쳤다"라고 능청을 떨었다.

또한 그는 김은희를 업어 키운 것은 본인이라는 이야기에 대해 "나는 그런 이야기를 한 적이 없는데 세인들이 그런 이야기를 한 것 같다"라며 "세계적인 대문호를 업어서 키웠다는 건 말이 안 된다"라고 손사래를 쳤다.

이에 전석호는 "그 세인들한테 형이 전달한 거 같은데"라고 했고, 김은희 작가도 "지 입으로 지가 이야기한 거 같은데"라고 정곡을 찔러 웃음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