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런닝맨' 지석진, "천지인은 어디에?"…단톡방 채팅 오프닝에 '진땀'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9.12 17:35 조회 122
기사 인쇄하기
런닝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지석진이 신문물에 적응하느라 진땀을 흘렸다.

12일 방송된 SBS 에서는 단톡방 오프닝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단톡방에서 대화를 하며 오프닝을 했다. 특히 양세찬은 숍을 갔다 온 후 한껏 올라간 자신감으로 셀카를 찍어 업로드했다.

이에 전소민은 "세찬이 오늘 좀 멋있네"라고 했고, 하하도 "세찬이 잘 생기게 나왔다"라며 감탄했다.

양세찬의 사진 업로드에 전소민도 사진을 업로드했다. 이에 멤버들은 "깜짝이야, 귀신이다. 강시인 줄" 등 그를 놀렸다. 그러자 전소민은 "오빠들이 놀리는 거 보니까 오늘 예쁜가 봐"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이 자연스럽게 대화를 진행하는 동안 지석진은 감감무소식이었다. 이에 양세찬은 "타자칠 줄 모르는 거 같은데요, 어르신"이라고 했고, 지석진은 '천지인 키보드'를 찾으며 신문물에 적응하느라 한참을 헤매 웃음을 자아냈다.

지석진은 멤버들을 따라 자신의 셀카를 업로드했다. 이에 멤버들은 그의 코를 지적하며 놀렸다. 특히 양세찬은 그의 사진 중 코만 확대해 재 업로드했고, 이를 본 전소민은 표주박이라며 웃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