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골목식당' 경연 참가자들, 드디어 백종원과 첫 만남→중도하차 지원자 발생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9.08 12:34 수정 2021.09.08 15:23 조회 297
기사 인쇄하기
골목식당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제주도 창업을 위한 경연이 진행 중인 에서 중도하차 의사를 밝힌 지원자가 등장한다.

8일 방송될 SBS 에서는 지역경제 살리기 프로젝트 '제주 금악마을' 4편이 공개된다.

드디어 백종원과 처음 마주하게 된 8팀의 지원자들은 첫 만남의 설렘도 잠시, 백종원이 직접 만든 요리 4종을 선보이자 감동하며 눈시울을 붉혔고 폭풍 먹방에 돌입했다. 그러나 곧바로 "백종원의 레시피를 재현하라"는 말에 방금 맛본 요리가 다음 미션과 직결됨을 깨닫고 얼어붙었다.

이후 한 달 만에 다시 만난 지원자들에게 제주 입점을 향한 마지막 단계인 '푸드트럭 장사미션'이 주어졌다. 지원자들은 낯선 장소와 익숙지 않은 환경에서도 금세 적응하며 화려한 입담, 기발한 아이디어를 뽐내며 장사를 이어나갔다.

하지만 곳곳에서 문제도 발견됐다. '요리미션' 우승으로 3MC의 기대를 한 몸에 받은 조아름 참가자는 차분하게 장사를 이어갔지만, 음식을 맛본 손님들은 "너무 별로"라며 혹평을 하는 반전이 이어졌다.

이외 다른 지원자들은 주문을 잘못 받아 순서가 뒤죽박죽 섞이는가 하면 바쁜 나머지 재료를 빼먹는 등 장사에 가장 기초적인 실수들이 발생했다.

한편, 이날 8팀의 지원자 중 중도하차 의사를 밝힌 지원자가 등장해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아슬아슬한 푸드트럭 장사미션 현장은 8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될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