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동상이몽2' 순딩 문재완의 반란? 이지혜에 "너의 허락이 필요해?" 발끈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8.23 14:25 수정 2021.08.23 14:29 조회 680
기사 인쇄하기
동상이몽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문재완이 달라진 모습으로 놀라움을 자아낸다.

23일 방송될 SBS (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이지혜 남편 문재완과 역술가의 극비 만남이 공개된다.

최근 문재완은 아내 이지혜 몰래 철학원을 방문했다. 문재완이 철학원을 찾은 뜻밖의 이유가 공개되자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역술가는 문재완의 사주를 풀이하는 중 "뒤통수를 조심하라"는 충격 조언을 해 문재완을 깜짝 놀라게 했다. 심지어 "가까운 사람이 친다"는 의미심장한 발언까지 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후 집으로 귀가한 문재완에게 평소와 다른 수상한 모습이 포착됐다. 이지혜를 못 본 척하는가 하면, 무아지경으로 동쪽을 찾았다. 급기야 임산부 이지혜에게 방독면과 전기 충격기를 건네 이지혜를 당황하게 했다.

심지어 아내의 말이라면 무조건 "예스"를 외치던 문재완이 처음으로 반론을 제기해 이지혜를 놀라게 했다. 문재완의 은밀한 취미가 발각되자 이를 반대하는 이지혜에게 "너의 허락이 필요해?"라며 처음으로 발끈한 것. 문재완의 도발에 이지혜는 동공 지진을 일으키며 결국 등짝 스매싱까지 날렸다.

과연 '순딩와니' 문재완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일지, 이지혜와 문재완의 아찔한 신경전은 23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