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집사부일체' 안산X김제덕, 치솟는 심박수에 설렘 폭발…핑크빛 물결?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8.22 11:01 조회 392
기사 인쇄하기
집사부일체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에 양궁 국가대표팀이 사부로 출격해 상상을 초월하는 기상천외한 미션에 도전한다.

22일 방송될 에는 2020 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 4개를 목에 걸며 '효자 종목' 역할을 톡톡히 해낸 양궁의 국가대표팀 전원이 사부로 출연한다. 오진혁의 '끝', 김제덕의 '파이팅!', 김우진의 '수면 쿵야', 여자팀의 '하트 세레머니' 등 수많은 레전드 짤을 탄생시킨 6인의 사부들은 올림픽 비하인드스토리부터 어디서도 공개하지 않은 올림픽 이후의 이야기까지 아낌없이 고백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특히, 이번 올림픽에 처음 도입된 혼성전에서 금메달리스트로 이름을 남긴 안산과 김제덕은 시상식에서 서로의 손을 잡지 않은 채 시상대에 올라가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이에 관한 비하인드를 고백하던 도중 심박수가 급격하게 치솟아 예상치 못한 설렘과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과연 안산과 김제덕이 고백한 혼성전 시상식의 비하인드스토리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이날 사부들은 궁사 인생 처음으로 기상천외한 미션에 도전했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사부들은 멤버들이 준비한 기상천외한 고난도 미션에 진지하게 몸을 푸는 등 긴장한 모습을 드러냈다. 특히 도쿄올림픽에서 3관왕을 차지한 안산조차 "올림픽보다 더 떨린다"라며 혼란에 빠진 모습을 보였다.

과연 멤버들이 준비한 미션의 정체와 승리를 거머쥔 팀은 누구일지, '활의 神' 양궁 국가대표들이 털어놓는 올림픽 비하인드스토리와 '상상 초월' 미션의 정체는 22일 저녁 6시 30분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