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골목식당' 모녀 김밥집, '김밥 절단기' 선물 받고 '울컥'…금새록, 딸에게 마음 담은 편지까지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8.05 01:17 조회 760
기사 인쇄하기
골목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모녀 김밥집 사장님이 특별한 선물에 감동했다.

4일 방송된 SBS 에서는 하남 석바대 골목 상권에 대한 솔루션이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 금새록은 밝은 얼굴을 하고 모녀 김밥집을 방문했다. 그는 모녀 사장님들에게 "다름이 아니라 지난주 김밥 90줄을 싸 봤는데 너무 힘들지 않았냐"라며 "그래서 선물을 하나 준비했다"라고 했다.

그러자 어머니는 "혹시 김밥 절단기?"라며 "새봄이가 가장 갖고 싶어 하던 거다"라고 했다. 그리고 골목식당에서 준비한 선물은 어머니 예상대로 김밥 절단기였다.

신문물의 등장에 딸은 누구보다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그리고 어머니는 울컥하며 금세 눈시울이 붉어졌다. 어머니 사장님은 "많은 분들이 격려해주시고 그러니까 너무 감사하다"라며 고마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금새록은 모녀를 위해 따로 준비한 선물을 꺼냈다. 그가 준비한 것은 '사장', '능력자'라는 문구가 박힌 모자였다. 특히 금새록은 딸 새봄을 위한 편지까지 준비해 두 사람을 감동시켰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