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라우드' 박진영, P Nation은 자유롭다는 아마루에 "JYP는 억압하는 느낌 있는데?" 뒤끝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7.24 23:13 조회 247
기사 인쇄하기
라우드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박진영이 뒤끝 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24일 방송된 SBS '라우드'에서는 PSY's Pick 라운드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진영은 아마루, 이동현, 조두현, 우경준의 팀명 '피 다른 네이션'에 대해 누구의 아이디어인지 물었다. 이에 일본인 참가자 아마루가 손을 들고 자신의 아이디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리고 박진영은 JYP 연습생인 아마루에게 피네이션을 경험해 본 소감에 대해 물었다. 그러자 아마루는 "그렇게까지 많이 다르진 않았다. 회사 분위기는 좀 다르긴 했는데"라고 어렵게 입을 뗐다.

이에 박진영은 "분위기가 어떤 식으로 달랐나"라고 집요하게 물었고, 아마루는 난감해하며 "조금 더 자유로운 느낌"이라고 답했다. 그러자 박진영은 "아, JYP는 억압하는 느낌이 있는데?"라고 추궁했다. 아마루는 "아니, JYP도 자유로운데"라며 수습했고, 이를 보던 JYP 연습생 임경문은 "걸려들었어"라며 재밌어했다.

이어 박진영은 "피네이션은 밥도 꼭 유기농으로 안 먹어도 되고 자유롭게 먹어도 되고?"라고 뒤끝을 보였다. 그러자 싸이는 "박진영 씨가 생각보다 안 쿨하다"라며 소심한 그의 면모를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