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스타는 지금

"역시 런닝맨"…유재석 데뷔 30주년 커피차에 '지석진 눈물 짤'이?

지나윤 에디터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1.05.10 18:19 수정 2021.05.10 18:23 조회 1,321
기사 인쇄하기

[SBS연예뉴스 | 지나윤 에디터] SBS 제작진이 유재석의 데뷔 30주년을 재치 있게 축하했습니다.

오늘(10일)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유재석에게 보낸 커피차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사진 속 유재석은 제작진이 준비한 커피차 앞에서 흐뭇한 미소를 짓고 있었는데요, 커피차에는 유재석을 찬양하는 다양한 문구가 적혀있었습니다.

제작진은 "도를 지나칠 정도로 잘났고, 우리를 항상 미치기 직전에 이르게 하는 레게노 유재석! 잘생긴 얼굴에 치얼쓰"라는 문구를 커피차에 적어 보냈지만, 커피차에 사용된 유재석의 사진이 대부분 안경을 쓰지 않은 다소 초췌한(?) 모습이어서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습니다.

제작진은 커피차에서 제공하는 음료 컵홀더에 지석진의 사진을 사용해 웃음을 더했는데요, 해당 사진은 지석진이 한 방송에서 유재석의 데뷔 30주년 축하 인터뷰를 하던 중 눈물을 쏟은 장면으로 인터뷰 당시 지석진도 "이 장면은 재석이가 보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북받친 감정을 쑥스러워했습니다.

하지만 측은 예능프로그램 제작진답게 해당 장면을 스티커로 '박제'해 제작한 겁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왕코 형님이 놀린다고 걱정하던 일이 현실로 일어났네", "역시 예능 프로 제작진들", "인터뷰 보며 함께 울었는데 감동 바사삭", "유재석 또 빵 터졌을 듯" 등의 반응을 보이며 '런닝맨' 팀의 재치에 폭소하고 있습니다.

(사진=SBS '런닝맨' 공식 인스타그램, 유튜브 '유퀴즈 온 더 튜브')

(SBS 스브스타)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