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집사부일체' 안정환 사부, "이기적이고 나 밖에 모르는 선수…훈련을 통해 팀워크 길러"

김효정 에디터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5.09 19:13 조회 185
기사 인쇄하기
집사부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안정환이 선수 시절 자신이 어떤 선수였는지 밝혔다.

9일 방송된 SBS 에서는 국가대표 팀워크 멘토 안정환이 사부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사부는 "집사부 멤버들 팀워크가 좋다던데 그게 진짜면 내가 나올 필요가 없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육체를 피곤하게 하는 건 전문이다"라며 "지금까지 중간에 도망간 사람은 없었죠? 오늘은 그럴 수도 있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든다"라고 혹독한 훈련을 예고했다.

그리고 그는 "예능을 해보니 축구랑 비슷한 것 같다. 팀워크가 좋아야 잘 되는 것 같다"라며 무엇보다 중요한 팀워크를 강조했다. 또한 그는 "팀보다 위대한 개인은 없다"라는 멘트를 이번 훈련의 슬로건으로 내걸었다.

본격적인 훈련에 앞서 제작진은 안정환 사부에게 선수 시절 어떤 선수였는지 물었다. 이에 안정환 사부는 "사실 난 굉장히 개인주의였다. 굉장히 이기적이고 나 밖에 모르는 사람이었다. 그런데 훈련을 통해 바뀌었다"라고 솔직하게 말해 관심을 모았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