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프로그램 리뷰

'런닝맨' 지석진, '옷걸이→철봉' 다용도 '파워 숄더' 자켓…양세찬 "피콜로 아저씨"

김효정 에디터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1.04.04 17:39 조회 93
기사 인쇄하기
런닝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지석진이 과감한 패션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4일에 방송된 SBS 에서는 역주행 신화를 기록한 브레이브걸스와 함께 '용감한 아이돌의 하루'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지석진은 파워 숄더를 장착한 재킷을 입고 등장해 시선을 모았다. 이에 전소민은 "가오나시인 줄 알았다"라고 했고 이광수는 "진짜 이게 뭐야"라며 경악했다.

그러나 지석진은 "패션은 도전이다, 부끄러워하면 안 돼"라며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양세찬은 "피콜로 아저씨다"라고 놀렸고, 하하는 "어느 때보다 얼굴이 상기되어 있다"라며 말과 다른 그를 지적했다.

이를 보던 유재석은 "그래, 형. 패션은 도전이니까 옷 좀 걸겠다"라며 그의 어깨를 옷걸이 삼아 재킷을 걸어 폭소를 자아냈다. 특히 지석진의 어깨에 걸린 옷은 너무나 안정적이게 걸려있어 지석진도 웃게 했다.

이후에도 유재석과 이광수는 "턱걸이 좀 해도 되냐"라며 그의 어깨를 철봉 삼아 턱걸이까지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