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방탄소년단 진, '아미의 방'에 담은 진심…"일상에 작은 위로와 치유되길"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2.17 08:18 수정 2021.02.17 09:31 조회 137
기사 인쇄하기
방탄 진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이 'BE (Essential Edition)' 발매를 기념하며 전 세계 팬들을 위해 준비한 'Curated for ARMY'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진은 17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아미를 향한 마음을 담은 '아미의 방'을 공개했다. 진의 마무리 손길로 완성된 '아미의 방'에는 강아지와 피아노가 더해졌다.

지난해 11월 'BE (Deluxe Edition)' 발매 당시 각자 개성을 살린 자신의 방을 선보였던 방탄소년단은 지난 11일 슈가를 시작으로 RM, 정국, 지민, 뷔, 제이홉, 진까지 차례로 손수 꾸민 '아미의 방'을 공개했다. 팬들을 위한 선물로 직접 그린 소품을 장식하며 '아미의 방'을 완성했다. 소품이 담긴 이미지 파일에 육성 오디오 가이드까지 더해 전 세계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방탄 진

'아미의 방' 마지막 큐레이터로 나선 진은 "강아지는 보고만 있어도 귀엽고, 존재 자체만으로도 힐링이 된다. 이름은 '방탄이' 어떨까"라며 "여러분의 일상에도 작은 위로와 치유가 되면 좋겠다. 오늘 힘든 일이 있었다면 저희에게 이야기한다고 생각하고 '방탄이'에게 모두 털어놓아 보라"라고 말했다.

또한, 진은 "취미를 가져 보려고 피아노를 배운 적 있다. 기회가 된다면 다시 한번 도전해 보고 싶은 악기여서 '아미의 방'에 놓았다"라며 "언젠가 아미 여러분의 심금을 울릴 수 있는 곡을 연주해 보겠다"라고 피아노를 선물한 의미를 덧붙였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1위와 '2021 그래미 어워드' 후보 등재라는 새 역사를 함께 써 내려간 전 세계 팬들에게 보답하는 마음을 담아 오는 19일 'BE (Essential Edition)'를 발매한다.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