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드라마

'2020 SBS연기대상' 남궁민, 데뷔 후 첫 대상…'펜트하우스' 6관왕

강선애 기자 작성 2021.01.01 09:51 조회 461
기사 인쇄하기
연기대상 남궁민 주원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전국을 열풍에 빠뜨렸던 백승수 단장님, 배우 남궁민이 '2020 SBS 연기대상' 대상을 수상했다.

남궁민은 12월 31일, 서울 상암 프리즘타워에서 신동엽, 김유정의 진행으로 함께한 창사 30주년 기념 '2020년 SBS 연기대상'에서 대상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남궁민은 무대에 올라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하며 감격에 겨운 모습을 보였다. "어려서부터 엑스트라나 단역을 전전하다가 SBS에서 처음 고정배역을 맡았다. 그런데 많은 시간이 지나서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행복한 마음이다"라며 벅찬 마음을 전한 그는 "는 저한테 큰 의미가 있었던 드라마였다. 이 드라마를 하면서 함께한 분들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이었다. 가장 완벽한 드라마였던 것 같다"며 함께한 배우와 제작진들에게도 공을 돌렸다. 특히 이신화 작가에게는 "작가님 SNS에서 그런 글을 본적이 있다. '내가 쓴 글이 절대 드라마화 될 리가 없다'는 글이었는데 보고 마음이 안 좋았다. 그런데 작가님이 틀렸던 것 같다. '스토브리그'는 너무 좋은 드라마가 됐고, 저한테 이렇게 큰 상도 받게 해줬다. 작가님은 저한테 최고의 작가님이셨다"며 특별한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남궁민은 "나이가 들어가면서 주변에 있는 사람을 생각하게 된다"며 "제가 상을 좀 받고 싶었다. 상을 받으면 꼭 하고 싶은 말이 있었다. 힘들고 외롭고 절망감에 빠져있을 때 주변을 돌아보면 가장 가까이 있는 사람들이 있다. 제 볼 모습 못 볼 모습 다 본 제 스태프들이다"고 말한 후 한 명 한 명 이름을 부르며 "사랑한다"고 진한 고마움으로 수상 소감을 마무리했다.

연기대상 남궁민 주원

SBS의 프로듀서가 직접 뽑아 최고의 배우에게 수여하는 프로듀서상은 의 주원이 받았다. 특히 프로듀서상은 SBS의 30년을 함께 해 온 '레전드 배우' 이덕화가 시상해 그 의미를 더했다. 이 장면은 최고 시청률 9.6%까지 치솟아 '2020 SBS 연기대상'의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최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판타지/로맨스 부문에서는 '더킹-영원의 군주'의 이민호와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의 박은빈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고, 미니시리즈 장르/액션 부문에서는 '하이에나'의 주지훈과 의 김서형이 트로피를 가져갔다. 중장편 드라마 부문에서는 '펜트하우스'의 주역인 이지아, 김소연, 유진, 엄기준이 함께 수상해 의미를 더했다.

연기대상 남궁민 주원

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판타지/로맨스 부문에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김민재와 '편의점 샛별이'의 김유정이, 미니시리즈 장르/액션 부문에 의 안효섭과 이성경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고, 중장편드라마 부문에서는 '펜트하우스'의 신은경, 봉태규, 윤종훈이 수상했다. 베스트 캐릭터상은 '스토브리그'의 오정세와 '굿캐스팅'의 최강희가 받았다. 또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된 함께N 베스트 커플상에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에서 환상 케미를 선보인 '쭌쏭커플' 박은빈, 김민재가 선정됐다.

연기대상 남궁민 주원

조연상은 '펜트하우스'의 박은석과 의 김주헌과 진경이 수상했고, 조연상 팀 부문을 통해 '스토브리그'의 드림즈 팀 이준혁, 김수진, 하도권, 조한선, 차엽, 윤선우가 수상의 영광을 함께했다.

신인 연기상은 '스토브리그'의 조병규와 의 소주연이 각각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고, 청소년 연기상은 '펜트하우스'의 김현수와 '아무도 모른다'의 안지호가 수상했다.

하반기 히트작 '펜트하우스'는 이날 주요 부문을 대거 휩쓸었다. 최우수연기상 남여, 우수연기상 남여, 조연상, 청소년연기상까지 6관왕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안전을 위해 사전 녹화로 진행된 축하 무대들도 깊은 감동을 전했다. 백지영과 강성이 레전드 OST 무대를 꾸몄고, 김민재는 직접 '트로이메라이'를 피아노 연주하며 힐링을 선사했다. 고소현과 하도권도 환상적인 콜라보 무대를 선보였고, '트롯신이 떴다2' 우승, 준우승자인 강문경, 나상도도 흥겨운 무대를 선물했다.

한편, '2020 SBS 연기대상'은 방역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며 안전하게 진행됐다. 무대 아래 연기자들이 모여 앉는 테이블 없이 진행된 이번 연기대상은 각자 분리된 대기 공간에서 대기 후 시상자가 호명하면 나와서 수상을 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트로피는 시상 테이블 위에 놓여져 수상자가 직접 트로피를 가져갔다. 또한 매 시상 별로 마이크 소독과 마이크 커버 교체를 진행해 안전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했다.

'2020년 SBS 연기대상'은 1부 5.0%, 2부 5.7%, 3부 7.2%(수도권 시청률 기준), 2049 시청률 4.8%(3부 기준)을 기록했으며, 최고 시청률이 9.6%까지 치솟으며 당일 방송 된 모든 시상식 중 독보적인 1위를 기록했다.

다음은 '2020년 SBS 연기대상' 수상자(작)

▲대상 : 남궁민(스토브리그)
▲프로듀서상 : 주원(앨리스)
▲최우수 연기상_중장편드라마 = 이지아, 김소연, 유진, 엄기준 (펜트하우스)
▲최우수 연기상_미니시리즈 장르/액션 = 주지훈(하이에나), 김서형(아무도 모른다)
▲최우수 연기상_미니시리즈 판타지/로맨스 = 이민호(더킹-영원의 군주), 박은빈(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베스트 캐릭터상 : 오정세(스토브리그), 최강희(굿캐스팅)
▲우수 연기상_중장편드라마 = 봉태규, 윤종훈, 신은경(펜트하우스)
▲우수 연기상_미니시리즈 장르/액션 = 안효섭, 이성경(낭만닥터 김사부2)
▲우수 연기상_미니시리즈 판타지/로맨스 = 김민재(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김유정(편의점 샛별이)
▲함께N 베스트 커플상 = 박은빈, 김민재(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조연상 팀 부문 = 스토브리그
▲조연상 = 김주헌(낭만닥터 김사부2), 박은석(펜트하우스), 진경(낭만닥터 김사부2)
▲청소년 연기상 = 김현수(펜트하우스), 안지호(아무도 모른다)
▲신인 연기상= 조병규(스토브리그), 소주연(낭만닥터 김사부2)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