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골목식당' 힘내요 소상공인 특집…'메뉴 도용 논란' 덮죽 사장님, 백종원 방문에 '눈물'

강선애 기자 작성 2020.12.16 13:10 수정 2020.12.16 15:43 조회 534
기사 인쇄하기
골목식당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이 응원이 필요한 사장님들을 찾아 나서는 '힘내요 소상공인 특집'을 선보인다.

16일 방송될 은 '힘내요 소상공인 특집' 1탄으로, 연말을 맞이해 코로나19 등 다양한 요인으로 소비가 위축되어 유난히 힘든 소상공인 사장님들을 위로하고 응원하기 위한 특집으로 꾸며진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제작진이 처음으로 방문한 곳은 지난 10월, 예상치 못한 덮죽 메뉴 도용 논란에 휩싸였던 포항 '덮죽집'이다.

백종원은 소식을 듣자마자 자초지종을 듣기 위해 긴급히 포항을 방문했다. 메뉴 도용으로 SOS를 요청했던 사장님은 백종원의 깜짝 방문에 그간의 마음고생을 보여주듯 눈물을 보였고, 이를 안타깝게 지켜보던 백종원은 "혼자가 아니니 걱정 말라"며 따뜻한 위로와 함께 문제 해결을 위한 든든한 지원군이 될 것을 약속했다. 또, 사장님은 메뉴 도용을 둘러싼 솔직한 심경과 함께 메뉴 도용 사건의 풀 스토리를 공개했다.

의 솔루션을 받을 당시에도 특유의 성실함으로 모두를 감동시켰던 사장님은 방송 이후에도 연습 일지를 꾸준히 작성해 노트가 3권이나 늘어났다고 밝혔다. 심지어 덮죽에 이어 신메뉴까지 연구했다고 해 백종원을 놀라게 했다.

최초로 수제 막걸리를 선보여 화제가 됐던 청년구단 '막걸릿집'도 오랜만에 방송에 등장한다. 백종원은 '2019 여름특집'을 통해 사장님의 끊임없는 열정으로 일취월장한 막걸리 맛을 보고 깜짝 놀라며 물심양면 지원해주기로 약속했었는데, 그 약속의 결과물인 새로운 양조장 오픈을 앞두고 3MC가 달려간 것.

시음장을 갖춘 양조장은 사장님 바람대로 지역 특산물을 이용한 새로운 막걸리를 생산할 뿐 아니라 지역 특색이 물씬 풍기는 신메뉴까지 맛볼 수 있었다. 막걸리와 신메뉴 2종을 시식한 3MC는 "청량한 맛", "한국인이 좋아하는 것 다 넣어주셨다"라며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티격태격 모녀 케미'와 백종원도 인정한 '김치 맛집'으로 관심을 모았던 평택역 뒷골목 '할매국숫집'의 근황도 공개된다. 딸 사장님은 지난 5월, 제작진에게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왔고, '할매국숫집'의 안타까운 소식에 3MC는 가게 현 상황을 파악하고자 비밀 요원을 투입시켰다.

이밖에 백종원은 '할매국숫집' 투입을 마친 비밀 요원에게 돌연 "쎄요~"사장님의 '튀김범벅떡볶이집'에 방문해 떡볶이와 백쌀튀김을 포장해 와 달라고 요청했다. 포장해온 떡볶이와 백쌀튀김을 시식한 백종원은 "초심을 가장 잘 지킬 거라 생각했는데..."라며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훈훈하게 시작된 평택역 뒷골목 촬영 중 갑자기 불어닥친 긴급점검 분위기에 2MC도 덩달아 긴장했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사장님들의 다양한 이야기가 담긴 '힘내요 소상공인 특집'은 16일 밤 10시 35분에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