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재재가 기가 막혀"…투모로우바이투게더, '문명특급' 출격

강선애 기자 작성 2020.05.14 13:58 수정 2020.05.14 14:03 조회 255
기사 인쇄하기
문명특급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출연한다.

14일 공개될 '문명특급'의 새로운 콘텐츠에는 특별 게스트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함께 한 내용이 담긴다.

앞서 진행된 촬영에서 '연반인' 재재는 풀피리 리사이틀을 열었다. 관객은 방탄소년단이 속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였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멤버들은 공개방송을 신청하는 팬들의 문화인 '폼림픽(인터넷 양식을 이용하여 특정 이벤트를 선착순으로 받는 일)'을 직접 체험했다. 재재의 풀피리 공연을 보기 위해서였다.

재재가 준비한 곡의 제목은 '어느 날 겨드랑이에서 풀이 자랐다'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곡 '어느 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를 패러디한 것. 공연에는 성수현 한국 풀피리협회 회장이 함께 했다. 성 회장은 '문명특급'의 '삐리빠빠'와 '삐리뽐 빼리뽐' 숨듣명 시리즈에서 멋진 풀'삐리' 공연을 보여준 바 있다. 재재와 성 회장은 공연을 위해 '풀피리의 요정들'이란 그룹을 결성했다.

공연을 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문명특급'의 독특한 세계관에 기막혀하면서도 즐거워한 것으로 전해졌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함께 한 현장 영상은 14일 오후 5시, '문명특급'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