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월간 윤종신', 8월호 '이별하긴 하겠지' 22일 공개…김필·천단비 가창

강수지 기자 강수지 기자 작성 2019.08.20 17:30 수정 2019.08.21 08:45 조회 284
기사 인쇄하기
윤종신

[SBS연예뉴스 | 강수지 기자] '월간 윤종신' 8월호 '이별하긴 하겠지'가 음악 팬을 찾는다.

미스틱스토리는 20일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 8월호 '이별하긴 하겠지'가 오는 22일 공개된다고 밝혔다.

'이별하긴 하겠지'는 버티는 이별에 대한 이야기로, 끝날 듯 끝나지 않는 불안한 이별 속에 놓인 사람들의 마음을 담았다.

윤종신은 "자주 싸우면서도 오래 관계를 이어나가는 연인들이 있다"며 "이별마저 버티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버티는 힘으로 이뤄지는 관계들, 이별을 예감하지만 아직 이별하지 못한 사람들, 아마도 그게 현실적인 우리의 이별일 것"이라고 곡에 대해 설명했다.

8월호 '이별하긴 하겠지'는 지난 7월호 '인공지능'부터 시작된 '윤종신 발라드 속 이별남 전격해부 4부작'의 두 번째 곡으로, 완전히 헤어지지 못하는 연인의 양상이 구체적으로 담겼다.

정통 듀엣 팝 발라드를 표방한 이번 노래 가창에는 가수 김필, 천단비가 참여했다. 윤종신은 "김필과 천단비는 제가 '슈퍼스타K'를 통해 만나본 모든 보컬리스트 중에 가장 '팝스타일'이 강하다"며 "가사를 쓰기 전부터 이 노래의 가창자로 두 사람을 떠올렸다"고 말했다.

이어 "김필은 무엇을 부르든 자기 색으로 바꿔버리는 스타일이고, 천단비는 프로듀서가 원하는 색깔을 정확히 구현해내는 팔색조 스타일"이라며 "개성이 다른 두 보컬이 노래 속 연인처럼 멀어질 듯 멀어지지 못하는 느낌을 표현해내는 게 무엇보다 중요했는데, 두 친구 덕분에 곡이 근사하게 완성된 것 같아 감사한 마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뮤직비디오에는 배우 안재홍과 소주연이 출연하며, 비하인드더씬의 이래경 감독이 뮤직비디오 메가폰을 잡았다.

윤종신은 오는 9월 7일 경기 가평군 자라섬에서 열리는 '멜로디 포레스트 캠프'에 출연한다. 이어 서울, 대구, 부산에서 열리는 콘서트 '이방인'을 통해 팬들과 만난다.

[사진=미스틱스토리]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