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

6인조 걸그룹 파나틱스, 오늘(6일) '선데이'로 데뷔

강수지 기자 강수지 기자 작성 2019.08.06 10:17 수정 2019.08.06 11:02 조회 216
기사 인쇄하기
파나틱스

[SBS연예뉴스 | 강수지 기자] 신예 그룹 파나틱스(도아, 윤혜, 도이, 채린, 시카, 지아이)가 정식 데뷔한다.

파나틱스 소속사 에프이엔티 측은 6일 "오늘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 첫 번째 미니앨범 '더 식스(THE SIX)'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첫 번째 유닛 플레이버로 활동한 이후 약 9개월 만의 정식 데뷔다.

파나틱스는 무언가에 굉장히 열정적인 사람을 뜻하는 단어 'fanatic(파나틱)'에서 따온 이름이다. 자신들의 음악을 사랑해주는 많은 사람들을 파나틱스의 'fanatic(파나틱)'으로 만들겠다는 당찬 포부를 담았다.

케이블 채널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48', 웹드라마 '로봇이 아닙니다' 등으로 얼굴을 알린 도아를 비롯해 윤혜, 도이, 채린, 시카, 지아이 등 6명으로 구성됐다.

파나틱스는 유동적인 멤버 구성으로 활동을 펼칠 것으로 알려졌다. 데뷔 미니 앨범명은 6인조로 첫인사를 건넨다는 뜻에서 '더 식스'로 지었고, 향후 발매되는 앨범 콘셉트에 따라 다채롭게 멤버 수를 구성할 계획이다.

타이틀곡 '선데이(SUNDAY)'는 '매일이 일요일이었으면 좋겠다'는 귀여운 내용, 시원한 분위기와 음향을 녹여낸 곡이다.

플레이버의 프로듀서를 담당한 낯선의 AAP 사단이 프로듀싱을, 배윤정이 이끄는 야마앤핫칙스가 안무를 담당했다. 그리고 쟈니브로스 홍원기 감독이 뮤직비디오의 메가폰을 잡았다.

이번 앨범에는 '선데이' 외에도 긍정 메시지를 전달하는 '지금 이 순간을', 사랑에 당당한 여성상을 그린 힙합 알앤비 댄스 곡 '팔로우 미(FOLLOW ME)', 플레이버로 선보인 바 있는 '밀크셰이크(MILKSHAKE)' 중국어 버전 등 다양한 트랙이 담겼다.

특히 '지금 이 순간을' 작사에 도아와 시카가 참여해 팬들을 향한 마음을 담아냈다.

파나틱스 소속사 에프이엔티는 "많은 팬분들께서 파나틱스의 정식 데뷔를 기다려주신 만큼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 이제 첫 발걸음을 떼는 파나틱스 멤버들에게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에프이엔티 제공]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