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은혜로운 슈트발"…'서른이지만' 안효섭, 연하남의 변신

강선애 기자 작성 2018.09.02 13:34 조회 467
기사 인쇄하기
서른이지만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안효섭이 고딩 ‘슈트 남신’ 면모를 뽐냈다.

연일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하반기 주중 드라마 최고의 흥행작으로 손꼽히는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 연출 조수원/이하 ‘서른이지만’) 측은 2일, 슈트를 장착한 안효섭(유찬 역)의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안효섭은 늘 입고 다니던 티셔츠를 벗어 던지고 슈트를 착용하고 있는 모습. 연하남 면모는 온데간데 없이 검은 슈트와 깔끔하게 셋팅한 헤어스타일로 남성미를 풍겨내고 있는 안효섭의 멋진 자태가 여심을 저격한다. 더욱이 넥타이를 잡아당기며 풀고 있는 그의 모습에서는 섹시한 남성미까지 뿜어져 나와 뭇 여성들의 심장을 쿵쾅거리게 한다.

지난 방송에서 찬은 조정 전국대회 우승을 한 뒤, 서리(신혜선 분)에게 고백을 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조정 연습에 매진하는 모습으로 관심을 모았다. 더욱이 자신의 삼촌인 우진(양세종 분) 또한 서리를 좋아하고 있음을 알게 돼 스트레스로 쓰러질 정도였지만, 서리에 대한 마음을 멈추지 못하는 듯 해 앞으로의 관계 변화에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이 가운데 연하남이라고만 생각했던 찬이 전에 없던 남성미를 폴폴 풍기는 모습이 공개돼, 서리-우진-찬의 삼각 관계에 기대감을 자아낸다.

한편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 오는 3일(월) 밤 10시 21-22회가 방송된다.

[사진= 본팩토리]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