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스위치 장근석-한예리-정웅인, ‘3人3色 포스 군단’ 캐릭터컷 공개

손재은 손재은 작성 2018.03.15 14:25 수정 2018.03.15 15:15 조회 477
기사 인쇄하기
스위치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

[SBS연예뉴스 | 손재은 기자]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이 포스 넘치는 면모를 자랑했다.

15일 SBS 새 수목드라마스페셜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제작사 씨제스프로덕션 측은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의 캐릭터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은 금방이라도 대본에서 튀어나온 것처럼 캐릭터에 딱 들어맞는, 200%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다. 더욱이 마치 화보 속 한 장면처럼 평범하지 않은 포즈를 취하고 있는 세 사람의 모습이 ‘스위치’에 대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장근석은 극 중 검사가 되기 위해 사법고시를 준비할 만큼 뛰어난 두뇌를 가지고 있지만 검사가 되지 못한 ‘천재 사기꾼’ 사도찬의 성격을 특유의 ‘마성 카리스마’로 펼쳐냈다. 캐릭터 컷에서 장근석은 장난기 어린 미소를 짓고 있지만 눈빛만은 번뜩이고 있는 사도찬 만의 ‘극강 포스’를 뿜어내면서 짜릿한 ‘반전 묘미’를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스위치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

‘스위치’를 위해 과감하게 쇼트커트를 감행한 한예리 역시 실력 하나로 모든 장벽을 돌파해내는 개성 넘치는 ‘엉뚱 열혈’ 검사 오하라를 완벽하게 선보였다. 재킷 소매를 반쯤 접어 올려 시크함을 더해 자신감 넘치면서도 당당한, ‘직진 검사’ 오하라의 매력을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욕망 끝판왕’, ‘악의 정석’이라고 불릴 만한 악역으로 돌아온 정웅인 역시 필갤러리 대표로 신분 위장을 하고 있는 금태웅의 자태를 서슬 퍼런 이미지로 담아냈다. 정웅인은 인상을 쓰며 정면을 뚫어지게 바라보는 눈길과 함께 화려한 패턴 넥타이와 볼드한 반지 등을 착용, 세련된 이면 뒤에 숨겨진 금태웅의 이중성과 위험성을 드러냈다.

제작진 측은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 ‘스위치’를 이끌어가는 세 사람이 신선한 ‘스위치’만의 분위기를 담은 캐릭터 컷을 선보였다"라며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뿐만 아니라 통쾌한 웃음과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로 속을 뻥 뚫어주는 사이다 같은 웰메이드 드라마로 안방극장을 찾아갈 예정이다.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스위치’는 사기꾼에서 검사로 얼떨결에 롤러코스터한 사도찬이 법꾸라지들을 화끈하게 잡아 들이는 통쾌한 사기 우화극. ‘리턴’ 바통을 이어받아 오는 3월 28일 첫 방송된다.

스위치 장근석 한예리 정웅인

사진=씨제스프로덕션
손재은 기자 jaeni@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