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촬영장 핫뉴스

낭만닥터 유연석-서현진, 시청률 공약 이행…화기애애

손재은 손재은 작성 2017.01.19 09:17 조회 717
기사 인쇄하기
낭만닥터김사부

[SBS연예뉴스 | 손재은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 유연석과 서현진이 낭만적인 시청률 공약 이행으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유연석과 서현진은 지난 17일 오후 3시부터 1시간 동안 경기도 화성에 위치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에서 시청률 공약을 지키기에 나섰다.

유연석과 서현진은 지난 10월 17일 경기도 세트장에서 진행된 SBS 월화 미니시리즈 ‘낭만닥터 김사부’(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 박수진) 네이버 브이 라이브에서 시청률 20%가 넘을 경우, ‘프리 허그’를 하겠다는 시청률 공약을 내걸었던 바 있다. 실제로 ‘낭만닥터 김사부’가 방송 8회 만에 전국 시청률 20%(닐슨 코리아 기준)대를 돌파했고, 배우들은 시청률 공약 이행을 했다.

유연석과 서현진, ‘낭만닥터 김사부’ 제작진은 보다 의미 있는 시청률 공약을 지키고자, 고심한 끝에 소아병동을 찾아 환우들과 시간을 보내기로 결정했다. 이에 제작진은 극중 거대병원의 촬영지였던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측과 사전 협의를 마쳤고, 유연석과 서현진은 빠듯한 스케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기쁜 마음으로 시청률 공약 현장에 출격했다.

이와 관련 유연석과 서현진이 소아병동에서 환자들과 훈훈한 시간을 보냈다. 유연석과 서현진은 편안한 미소와 함께 소아 환우들 한 명 한 명에게 다가가 다정한 인사를 건네는가 하면, 포옹을 나누거나 응원의 말을 전하는 모습으로 현장을 뜨끈하게 물들였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은 공약 이행 현장에서 낭만적인 면면들로 따뜻함을 더했다. 두 사람은 환우들에게 직접 깜짝 선물을 준비해 건네주는가 하면, 1시간에 걸쳐 70여명의 소아 환우들과 함께 기념 샷도 촬영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유쾌한 면모로 현장 분위기를 북돋았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시청률이 20%대에 진입하면서 배우들과 시청률 공약을 어떻게 할지 많은 고민을 했다. 다행히 병원과 환자, 보호자 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인해 잘 마칠 수 있었다"며 "마지막까지 ‘낭만닥터 김사부’와 함께해 주신 시청자 분들께도 정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사진=삼화네트웍스
손재은 기자 jaeni@sbs.co.kr  

광고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