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4일(일)

영화 스크린 현장

이병헌, 박찬욱 감독과 20년 만에 재회하나…"신작 긍정 검토 중"

김지혜 기자 작성 2024.04.02 11:10 조회 726
기사 인쇄하기
이병헌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이병헌이 박찬욱 감독과 20년 만의 재회를 앞두고 있다.

2일 이병헌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박찬욱 감독의 신작 출연을 제안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박찬욱 감독의 신작은 추리소설 대가 도널드 웨스트레이크의 소설 '액스'(THE AX, 1996)를 원작으로 한다. 소설 '액스'는 중산층 한 남자가 선망하던 상사에 광기 어린 집착을 보이다가 실직한 후, 재취업에 실패하면서 잠재적 경쟁자들을 다양한 방법으로 살인하는 이야기를 그렸다.

박찬욱

박찬욱 감독의 개성이 가미되는 만큼 스토리와 제목 등은 변경될 여지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무엇보다 박찬욱 감독과 이병헌의 조합에 관심이 쏠린다. 두 사람은 2000년 개봉한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에서 호흡을 맞춘 데 이어 2004년 한·중·일 합작영화 '쓰리, 몬스터'에서도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이 이번에 호흡을 맞춘다면 20년 만의 재회가 된다.

이병헌은 올해 공개되는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시즌2를 촬영 중이며, 박찬욱 감독은 오는 14일 HBO맥스(한국에서는 쿠팡플레이서 공개)에서 공개되는 7부작 시리즈 '동조자'로 전 세계 시청자들과 만난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