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5일(토)

영화 스크린 현장

'소환조사' 유아인, 미공개 작품의 행보는?…넷플릭스 "연기·보류"vs NEW "변동無"

김지혜 기자 작성 2023.03.27 17:53 수정 2023.03.27 20:12 조회 3,166
기사 인쇄하기
유아인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마약 투약 혐의'에 휩싸인 유아인이 금일(27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가운데 그의 미공개 작품들을 가지고 있는 회사들이 입장을 발표했다.

먼저 드라마 '종말의 바보'와 영화 '승부'의 국내외 배급을 맡고 있는 넷플릭스는 27일 "'종말의 바보' 제작진과 논의 끝에 공개를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구체적인 공개 일정은 확정되는 대로 다시 안내드리겠다"라고 전했다.

유아인

'승부'에 대해서는 "'승부'에 대한 논의를 제작사 에이스메이커 및 기타 관계사들과 진행 중이며, 공개를 잠정 보류하기로 결정다"라고 덧붙였다.

영화 '하이파이브'를 투자·배급하는 NEW는 "'하이파이브'는 후반 작업 중이다. 아직 작업 절차가 다 끝난 것이 아니기 때문에 개봉 시기를 말하기가 어렵다. 현재로서는 변동 사항 없이 후반 작업을 그대로 진행하고 모든 작업을 마친 후 개봉 시기를 결정할 예정이다"라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유아인

유아인은 대마, 프로포폴, 코카인, 케타민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이날 오전 유아인을 마약류관리법 위반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프로포폴 등을 투약한 구체적 경위와 목적을 추궁했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