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5일(월)

영화 스크린 현장

'브로커' 고레에다 히로카즈, 제16회 아시아 필름 어워즈 최우수 감독상 수상

김지혜 기자 작성 2023.03.16 10:25 조회 61
기사 인쇄하기
고레에다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브로커'를 연출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제16회 아시아 필름 어워즈에서 최우수 감독상을 수상했다.

지난 12일 홍콩고궁박물관 경마클럽강당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고레에다 감독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레에다 감독은 "여정의 끝자락에서 멋진 선물을 받았습니다. 이것 또한 뛰어난 한국 스태프와 훌륭한 배우 여러분의 덕분입니다. 감사합니다. 이러한 문화와 언어의 차이를 뛰어넘는 영화를 계속 만들어 나가라는 질타와 격려로 받아들이고, 앞으로도 영화를 만들겠습니다"라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지난해 열린 제75회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해 송강호에게 남우주연상을 안긴 작품이다.

북미와 프랑스, 스페인, 영국 등 전 세계에서 쏟아지는 뜨거운 호평과 함께 글로벌 흥행 릴레이를 이어가고 있는 '브로커'는 2023년에도 3월 9일 뉴질랜드, 3월 16일 독일에 이어 3월 30일 호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아시아 필름 어워즈는 아시아 영화의 진수를 추출하고 아시아 전역의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는 영화 예술인들에게 영예를 선사하며, 아시아 영화인들의 단결을 도모하고 그들의 노고를 치하하는 국제 영화제 중 하나다.

ebada@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