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23일(화)

방송 촬영장 핫뉴스

이정신 "'엽기적인그녀' 합류, 두렵기도 했고 기대도 됐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17.05.22 10:44 조회 233
기사 인쇄하기
엽기적인그녀 이정신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씨엔블루 멤버 겸 배우 이정신이 '엽기적인 그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정신은 오는 29일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에서 감찰부를 총괄하는 종사관 강준영 역을 맡아 강한 카리스마를 발산할 전망이다.

'엽기적인 그녀'는 조선 청춘남녀들의 쫄깃한 연애담은 물론 무게감 있는 정치 스토리까지 조화롭게 그려낸 드라마. 이정신은 강준영 역을 맡아 궁궐 안 남녀노소의 마음을 훔친 미남, 이른바 '훔남'으로 활약하며 시청자의 마음까지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극 중 강준영은 감찰부 종사관다운 화려한 검술과 출중한 무예의 소유자로, 월담에 외박 등 늘 아슬아슬한 행동을 일삼는 혜명공주(오연서 분)를 뒤에서 묵묵히 지켜주는 인물이다. 한마디로 그녀의 키다리 무사라 할 수 있는 그는 신중하고 충직한 성격의 실력자로 왕 휘종(손창민 분)의 두터운 신임까지 받고 있다.

이정신은 자신이 맡은 역할에 대해 “공주를 오랫동안 연모하고 있는 인물이며 늘 보이지 않는 곳에서 그녀를 지켜주려 한다”고 설명하며 “한마디의 말보다 눈빛으로 이야기하는 캐릭터인 만큼 그런 부분에 신경 써서 촬영했다”고 직접 준영의 매력 포인트를 전했다.

또한 이정신은 드라마 '칼과 꽃'에 이어 오랜만에 사극을 하게 된 것에 대해 “두렵기도 했고 기대도 됐다”며 “'엽기적인 그녀'에 합류하게 돼 무척 기뻤지만 초반에는 부담감도 있었다. 촬영하면서 잘 맞춰 나가려 노력했다”고 함께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엽기적인 그녀'는 명석한 두뇌와 따뜻함을 가진 조선 최고의 매력남 견우(주원 분)와 엽기적이면서 발랄한 그녀, 혜명공주의 알콩달콩 사랑을 다룬 로맨스 사극이다. 묵직한 궁중의 암투를 배경으로 조선시대 두 청춘남녀의 매력적인 연애 스토리를 유쾌하면서도 현실감 있게 담아낸다. 100% 사전제작인 '엽기적인 그녀'는 '귓속말' 후속으로 오는 29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