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4일(일)

스타 스타는 지금

현아♥용준형, 10월 결혼 인정 "힘든 순간마다 큰 위안"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7.08 15:40 조회 6,103
기사 인쇄하기
현아 용준형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공개연애 중이던 가수 현아(32)와 용준형(35)이 오는 10월 결혼한다.

8일 현아의 소속사 앳에어리어는 공식입장을 통해 "현아는 힘든 순간마다 서로에게 큰 위안이 되어준 용준형과 사랑의 결실을 맺고 결혼을 약속했다. 오는 10월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예식을 진행하고 새로운 인생을 시작한다"라고 밝혔다.

용준형의 소속사 블랙메이드 역시 "용준형과 현아는 서로에 대한 깊은 애정과 신뢰로 10월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결혼식을 올리기로 했다"며 "부부로서 새로운 인생의 막을 올리는 용준형에게 애정 어린 관심과 축하를 보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전했다.

소속사가 정확한 결혼 날짜와 장소를 밝히지는 않았지만, 가요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오는 10월 11일 서울 삼청각에서 결혼식을 올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아와 용준형은 과거 큐브 엔터테인먼트에서 한솥밥을 먹으며 각각 포미닛과 비스트 멤버로 활동했다. 용준형은 현아가 2010년 첫 솔로곡을 내놓았을 당시 피처링을 맡고 같이 음악방송 무대를 꾸미는 등 협업한 바 있다.

현아

오랜 시간 동료로 지내온 두 사람은 지난 1월 각자의 SNS에 손잡고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열애를 직접 발표했다. 당시 용준형은 팬 소통 커뮤니티를 통해 "서로 긍정적인 에너지 받으면서 잘 지내고 있으니 예쁘게 지켜봐 줬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아는 지난 4월 한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남자친구 용준형에 대해 "내가 일하는 것에 있어 용기를 주는 사람을 만나서 감사하다"며 애정을 표현한 바 있다.

지난 1월 열애를 공개했던 이들은 6개월 만에 결혼까지 발표하며, 또 하나의 K팝 아이돌 부부의 탄생을 알렸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