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23일(화)

방송 프로그램 리뷰

'런닝맨' 유재석, 하하에 "걱정 마, 워터밤은 잘렸어도 꿀밤 축제 있다" 너스레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4.06.24 04:56 수정 2024.07.02 16:27 조회 1,595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유재석이 하하를 위로했다.

23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자신들이 요즘 사람이라고 호소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요즘 사람과 옛날 사람으로 선을 긋는 강훈에 대해 "우리는 지나간 세월을 살아온 요즘을 살고 있는 사람"이라며 스스로를 리빙 레전드라고 칭해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유재석은"하하야, 요즘은 빼라 너도"라며 요즘호소인이 된 하하를 지적했다. 이를 보던 양세찬은 "이 형 워터밤에서 잘렸어요"라고 폭로했다.

이에 하하는 "차 안에서 나랑 진지하게 얘기했거든"이라며 양세찬의 폭로에 배신감을 드러냈다. 앞서 하하는 송지효, 양세찬과 대화를 나눴다. 송지효는 하하에게 올해도 워터밤에 나가냐고 물었고, 하하는 "못 가. 제외됐어. 근데 납득이 되더라고"라며 새로운 라인업을 인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하하는 "후배들한테 물려줘야지. 10년을 했어, 10년을"이라며 워터밤에 잘린 것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그러자 유재석은 "걱정 마. 워터밤은 잘렸어도 가을에 꿀밤 축제에 와"라며 하하가 워터밤이 아닌 꿀밤 축제의 섭외를 기다린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