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23일(화)

방송 드라마

정재성, '굿파트너' 장나라X남지현 로펌 대표 변호사 된다…신스틸러 활약 기대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6.14 16:24 조회 607
기사 인쇄하기
정재성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정재성이 '굿파트너'에서 법무법인 대표로 변신해 카리스마를 발산한다.

소속사 인연엔터테인먼트는 14일 "배우 정재성이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에서 오대규 역으로 출연한다"고 전했다.

정재성이 출연하는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장나라 분)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남지현 분)의 차갑고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정재성은 '굿파트너'에서 차은경, 한유리, 정우진(김준한 분)과 전은호(표지훈 분)가 소속된 법무법인 '대정'의 대표 변호사인 오대규 역을 맡았다.

극 중 오대규는 회사의 평판을 가장 중요시하고, 항상 권위적인 태도를 유지하며 무게 잡는, 여느 대표와 다를 바 없는 인물이다. 정재성은 외강내유인 오대규 대표로 변신, 소속 변호사들과의 다채로운 케미로 보는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정재성은 그동안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판도라 : 조작된 낙원', '사랑의 이해', '빅마우스'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특유의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캐릭터에 활기를 불어넣어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묵직한 카리스마의 소유자 '오대규'로 변신할 정재성이 '굿파트너'에서 과연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모인다.

정재성이 출연하는 '굿파트너'는 현재 방영 중인 '커넥션' 후속으로 오는 7월 12일 금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인연엔터테인먼트]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