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24일(수)

방송 촬영장 핫뉴스

황희찬, '런닝맨' 전격 출연…"축구 못한다고 소문나" 김종국 저격 입담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6.07 13:47 조회 792
기사 인쇄하기
런닝맨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런닝맨'에 축구선수 황희찬이 뜬다.

오는 9일 방송될 SBS '런닝맨'이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으로 꾸며져 15분 특별 확대 편성된다.

그동안 '런닝맨'은 '풋살 런닝컵'을 개최하며 축구에 과몰입한 모습을 보여 큰 화제를 모았다. 그런데 최근 진행된 녹화에 국가대표 축구선수 황희찬이 함께 했다.

울버햄튼 원더러스 소속 황희찬은 올 시즌 13골 3도움을 기록하며 역대 한국인 프리미어리그 득점 2위에 등극하고, 지난 6일 '2026 북중미월드컵 2차 예선' 싱가포르 전에서도 통쾌한 골을 기록하며 축구선수로서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그런 황희찬이 '런닝맨'에 전격 등판, 금의환향 후 첫 예능 출연으로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을 선택해 기대감을 모은다.

특히 'FC 뚝' 유재석 감독은 지난 2연패의 설욕을 벗고자 '특급 해외파 용병'으로 황희찬 선수 영입을 선언했고 "오늘은 축구가 쉽다!"며 한껏 성장한 'FC 뚝'을 예고했다. 이에 맞서듯 'FC 꾹' 김종국 감독도 선수 전력 보강에 나섰다. 최근 프로 복서로 데뷔한 '찐친' 장혁부터 '엔터테인먼트 수장' 지코, 베일에 싸인 뉴페이스가 대거 등장해 더욱 강력해진 선수단과 함께한다.

한편, 이날은 황희찬이 선수 평가를 진행해 계약금 재책정에 나섰다. 평소 '런닝맨' 애청자라고 밝힌 황희찬은 "멤버 전부와 나 혼자 붙어도 돌파 가능"하다며 직접 몸으로 뛰어 선수 평가를 했다. 또한 프리미어리거다운 냉철한 판단력으로 계약금 대폭 조정에 나서는가 하면, 김종국에게는 "주변에서 못한다고 하는 소문이..."라며 운을 떼어 촌철살인 멘트로 웃음을 자아냈다.

'제3회 황희찬 배 풋살 런닝컵', 그 현장은 특별 확대 편성으로 오는 9일 일요일 오후 6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