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20일(목)

방송 프로그램 리뷰

[스브스夜] '동상이몽2' 김기리♥문지인, 감동과 웃음이 가득한 결혼식 현장 공개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4.06.04 07:02 수정 2024.06.04 10:18 조회 11,638
기사 인쇄하기
동상이몽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김기리 문지인 부부의 특별한 결혼식이 공개됐다.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김기리 문지인 부부의 결혼식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는 문지인이 스튜디오에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안녕하세요. 저는 결혼한 지 10일 차 됐고 몇 시간 뒤에 신혼여행을 떠난다"라고 밝혔다.

이에 패널들은 어디로 신혼여행을 떠나는지 물었고, 문지인은 "하와이라고"라며 설명했다. 이에 이현이와 이지혜는 "알아요. 우리도 알아. 우리도 가봤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공개된 문지인 김기리 부부의 결혼식 현장에는 대선배 임하룡을 시작으로 많은 동료 선후배들이 참석했다. 게이트키퍼팸을 비롯해 '골때녀' 동료들도 함께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결혼식에는 특별한 화동이 등장했다. 문지인의 동생 정오 군이 두 사람의 특별한 화동이 된 것. 만면에 미소를 띠고 두 사람을 향해 달려오는 정오 군의 모습에 두 사람은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그리고 이를 지켜보는 이들도 함께 눈물을 흘려 눈길을 끌었다.

문지인은 "동생 컨디션이 항상 좋지 않은데 그날은 처음부터 끝까지 컨디션이 너무 좋고 행복해했다"하며 "웃으면서 저한테 달려와준 게 너무 감사하고 행복하고 설레고 많은 감정들이 떠올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리고 김기리는 정오 군의 모습이 진짜 천사 같았다며 감동받은 모습을 보였다.

축사와 축가도 특별한 이들이 함께 했다. 김기리와 20년을 함께 한 개그맨 동료들의 축사를 시작으로 두 사람과 깊은 인연이 있는 백지영의 축가, 그리고 문지인의 절친 박진주까지 축가를 불렀다. 그리고 이들은 모두 약속한 것처럼 눈물을 흘렸다.

또한 이날 부케는 문지인이 아닌 김기리가 던졌다. 그는 7월 결혼을 앞둔 박위를 위해 부케를 던졌고, 이에 뜨거운 박수가 쏟아졌다.

박위는 "처음 제안받았을 때 망설였지만 받고 보니 너무 행복했다. 10년 전 다쳤을 땐 내가 나중에 결혼하게 되면 그땐 두 발로 일어서서 신랑 입장하고 싶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사실 아직도 다리를 쓸 수 없으니까 그런 아쉬움이 있긴 하더라"라며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그리고 그는 "길 가다가 유일하게 부러울 때가 연인들이 손 잡고 걷는 모습이다"라 앞으로 꼭 다시 일어나겠다는 의지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결혼식을 마친 부부는 건강 검진을 받기 위해 병원으로 향했다. 특히 김기리는 9.99라는 놀라운 남성 호르몬 수치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의사는 "제가 본 분 중에 상당히 높은 수준이다. 부럽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기리는 "저 자신만이 알고 있던 제 자랑이 오늘 만천하에 드러난 거 같아서 기분이 좋다"라며 잔뜩 뿌듯해했다. 그리고 신혼여행에 대해 "저 자신을 증명하는 시간이 되길, 내가 알던 내가 맞길 소망한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