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8일(화)

방송 드라마

'커넥션' 김민주, 전미도 고등학교 시절 연기한다…남다른 교복 자태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5.17 17:22 조회 1,285
기사 인쇄하기
커넥션 김민주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아이즈원 출신 배우 김민주가 '커넥션'에서 전미도의 고등학교 시절을 연기한다.

오는 24일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극본 이현, 연출 김문교)은 누군가에 의해 마약에 강제로 중독된 마약팀 에이스 형사가 친구의 죽음을 단서로 20년간 이어진 변질된 우정, 그 커넥션의 전말을 밝혀내는 '중독 추적 서스펜스' 드라마다.

'커넥션'은 데뷔작부터 마니아층을 형성하며 주목받은 '검사내전' 이현 작가와 '트롤리' 김문교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여기에 배우 지성-전미도-권율-김경남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집합해 확신의 연기 맛집을 예고하고 있다.

17일 '커넥션' 제작진은 김민주가 전미도가 맡은 오윤진의 아역으로 첫 등장하는 장면을 스틸컷으로 공개했다. 극 중 고등학생 오윤진(김민주 분)이 저강 고등학교에 전학을 온 첫날의 상황이다.

고등학생 오윤진은 방에 들어서자마자 청순한 미모와 남다른 교복 핏, 똘망한 인상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선망의 대상에 등극한다. 하지만 고등학생 오윤진이 친구들을 향해 인사를 한 후 한마디를 꺼내자 담임 선생님의 표정이 갑자기 굳어져 의문을 자아낸다. 과연 전학 첫날부터 분위기를 어렵게 만든 고등학생 오윤진이 투척한 돌발 발언은 무엇인지 궁금증을 높인다.

김민주는 성인으로 성장한 전미도의 전사를 당하며 '잔다르크 DNA'를 마구 발산하는 열연을 펼쳤다. 김민주는 촬영에 들어가자 바로 해맑은 모습에서 할 말은 무조건 하고야 마는 똑 부러지는 고등학생 오윤진으로 변신하는 등 밝고 톡톡 튀는 면모를 펼쳐 스태프들로부터 응원의 박수를 받았다.

제작진은 "김민주는 '커넥션'에서 이제까지 볼 수 없던 당찬 얼굴과 색다른 매력을 발휘하며 등장하는 장면마다 확실한 존재감을 뽐낸다"라며 "'커넥션'이 김민주의 대표작이 될 거라 확신한다"라고 전했다.

'커넥션'은 '7인의 부활' 후속으로 오는 24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