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5월 28일(화)

방송 드라마

"마약에 중독된 형사 지성"…'커넥션', 포스터부터 남다르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4.30 10:58 조회 231
기사 인쇄하기
커넥션 포스터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 측이 마약에 중독된 마약팀 에이스 형사 지성의 분투기를 암시한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오는 5월 24일(금) 첫 방송 예정인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극본 이현, 연출 김문교)은 누군가에 의해 마약에 강제로 중독된 마약팀 에이스 형사가 친구의 죽음을 단서로 20년간 이어진 변질된 우정, 그 커넥션의 전말을 밝혀내는 '중독 추적 서스펜스' 드라마다.

'커넥션'은 '검사내전'에서 색다른 공감 스토리를 펼친 이현 작가와 '트롤리'에서 치밀한 연출을 자랑한 김문교 감독이 만나 이목이 집중된다. 또한 깊은 연기 내공으로 매 작품 인생 캐릭터를 경신 중인 지성을 비롯해 전미도-권율-김경남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해 안방극장에 새 바람을 일으킬 '웰메이드 범죄극'의 탄생을 알리고 있다.

지성이 맡은 장재경은 안현경찰서 마약팀 경감으로 경찰 내에서 신임이 두터운 에이스 형사이지만 누군가에 의해 강제로 마약에 중독되며 파란을 겪게 되는 인물이다. 이와 관련 '커넥션' 지성이 극 중 모든 서사의 중심이자 얽히고설킨 커넥션의 전말을 파헤칠 주인공, 장재경으로 분한 '메인 포스터' 2종이 30일 공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커넥션 포스터

지성이 열연한 '메인 포스터'는 어두운 경찰서 안 의문의 알약을 주시하는 장재경의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유발한다. 특히 풀샷과 클로즈업으로 구성된 '메인 포스터'는 장재경의 외적, 내적 변화가 강조돼 시선을 강탈한다. 멀리서 지켜본 장재경은 경찰서 책상에 턱을 괜 채 알약을 경계의 눈초리로 바라보지만, 가까이에서 본 장재경은 알약에 눈을 떼지 못하고 초조한 표정을 지어 이성과 본능의 극강 대치를 드리우고 있음을 암시한다.

과연 시작부터 함정에 빠져 치명적인 약점을 잡힌, 나락으로 간 주인공 장재경이 자신의 마약 중독을 숨기고, 악의 커넥션에서 진짜 범인을 찾아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지성은 '메인 포스터' 촬영을 앞두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모두 장재경에 맞춘 철저한 준비로 현장의 귀감을 안겼다. 지성이 장재경을 대표하는 한 컷을 최고의 컷으로 만들기 위해 온 신경을 쏟아부었던 것. 지성은 여러 의상을 입어보며 회의를 거듭했고, 리허설 중 표정과 포즈를 다각도로 시도하며 프로페셔널함을 뽐냈다. 그렇게 준비를 마친 지성은 찍는 컷마다 OK 사인을 받아냈고, 이를 바라보던 스태프들 역시 뜨거운 감탄을 터트려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제작진은 "지성은 허투루 하는 법이 없는 꼼꼼함을 지닌 배우다. '메인 포스터' 현장에서도 그 꼼꼼함을 여지없이 드러내며 믿보배의 품격을 스스로 증명했다"라며 "'커넥션'은 하이패스를 탄 주인공의 고생길, 부스팅을 단 심장 두근 서사, 극강의 미스터리까지, 파격 전개의 3요소를 전부 담은 드라마다.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커넥션'은 '7인의 부활' 후속으로 오는 5월 24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