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15일(월)

방송 프로그램 리뷰

'동상이몽2' 윤진이♥김태근 '부부싸움'…윤진이, "오래 고민하고 사는 나, 오빠는 고민 없이 구매"

김효정 에디터 작성 2024.04.02 05:25 수정 2024.04.02 10:08 조회 121
기사 인쇄하기
동상이몽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윤진이와 김태근이 대립했다.

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윤진이 김태근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태근은 눈을 뜨자마자 택배 상자 언박싱을 시작했다. 식탁에서 언박싱을 하는 김태근을 본 윤진이는 못마땅한 얼굴로 잔소리를 했다.

이어 윤진이는 남편을 보며 "식탁에서 택배를 안 뜯었으면 좋겠어. 아기 있는 집이잖아"라고 했다.

이에 김태근은 "항상 생각하고 있는데 깜빡했다"라고 사과한 후 딸 제이의 장난감에 집중했다. 열심히 조립을 하는 김태근을 본 윤진이는 "얼마 줬어? 다 뜯어서 반품 못하는 거지?"라고 물었다.

윤진이는 "나는 하나를 사도 오래 생각하고 사는 편이다. 그런데 오빠는 괜찮네 싶으면 산다"라며 자신과 차이가 있는 점을 지적했다.

이에 김태근은 "아무거나 산 건 아니다. 후기도 찾아보고 괜찮으니까 샀다"라고 해명했다.

그럼에도 이후 두 사람은 계속 투닥거리며 의견 차이를 보였다. 결국 화가 난 김태근은 "안 해, 안 해, 안 할게"라고 선언했다. 이에 윤진이는 "무책임하게 왜 그러냐"라고 나무랐다.

그러자 김태근은 "제이 산에만 가고 풀 뜯고 알아서 해. 이제 안 살 테니까 알아서 해"라고 토라진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