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1일(일)

방송 촬영장 핫뉴스

'강심장VS' 이유비, 동생 이다인 결혼식 '민폐 하객룩' 논란에 입 열다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3.19 15:19 조회 3,006
기사 인쇄하기
강심장 이유비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이유비가 동생 이다인의 결혼식에서 있었던 '민폐 하객룩'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19일 방송되는 SBS '강심장VS'는 SBS 새 금토드라마 '7인의 부활'의 주역인 이준, 이유비, 윤태영, 이정신, 김도훈이 출연하는 'N번째 부활'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들은 오랜만의 예능 나들이에 나선 만큼 숨겨뒀던 예능감과 에피소드를 아낌없이 대방출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이날 이유비의 등장에 엄지윤은 드라마 '7인의 탈출'에 함께 출연한 인연으로 이유비의 집에 초대됐던 사연을 공개했다. 엄지윤은 "집 구경만 1시간을 했다"며 감탄을 표했는데, 그중 가장 신기했던 것은 화장실에 쌓여 있는 '이것'이라고 밝혀 호기심을 자아냈다. "너무 고급져 보였다"고 덧붙이는 엄지윤의 말에 전현무는 "한 번만 써보고 싶다"며 은근슬쩍 소망을 드러내 웃음을 더했는데, '트민남' 전현무까지 홀려버린 이유비의 욕실 아이템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이유비는 동생 이다인의 결혼식에서 '민폐 하객룩'으로 논란의 중심에 섰던 일화를 언급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지난해 이유비는 핑크색 투피스 착장으로 동생의 결혼식에 참석, 신부보다 복장이 화려하다는 지적을 받으며 커뮤니티를 뜨겁게 달군 바 있다.

이유비는 "당시 반응에 너무 놀랐다. 이 자리에서 억울함을 토로하고 싶었다"고 운을 떼며 논란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는데, 그가 털어놓은 반전에 모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유비는 논란 이후 동생 이다인에게 "내 결혼식 땐 너 이브닝드레스 입히겠다"라고 엄포를 놓았다고 전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유비가 직접 밝히는 '민폐 하객룩' 논란의 비하인드는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이유비는 드라마 때문에 동생 이다인과 집안싸움이 일어났던 사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유비가 출연한 SBS '7인의 탈출'과 이다인이 출연한 MBC '연인'이 동 시간대 방영으로 시청률 경쟁에 놓이게 된 것. 이유비는 "동생과 편성을 보고 너무 웃었다"고 유쾌하게 답하는 한편, 어머니 견미리가 어떤 드라마를 시청하는지 체크하기 위해 '이런' 행동까지 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는 전언이다. 집요한 악녀 한모네보다 더한 이유비의 독특한 행동은 무엇이었을지 본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유의 솔직함과 엉뚱한 매력으로 안방을 홀릴 이유비의 'N번째 부활' 토크는 19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강심장VS'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