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4월 21일(일)

방송 촬영장 핫뉴스

"노리는 애 있다"…'강심장VS' 모니카, 악플러와 삼자대면 위해 증거 수집 중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2.19 15:32 조회 806
기사 인쇄하기
강심장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댄서 모니카가 악플러와 삼자대면을 준비 중이라며 강철멘탈다운 면모를 공개한다.

오는 20일 방송될 SBS '강심장VS'는 '멘탈 전쟁: 유리가 강철을 이기는 법' 특집으로 꾸며진다. 할 말은 해야 하는 강인한 정신력의 '강철멘탈' 측에는 댄서 모니카, 전 스켈레톤 선수 윤성빈, 방송인 사유리가 출연하고, 작은 것에도 타격감 있는 '유리멘탈' 측에는 배우 김병옥과 댄서 립제이가 출연한다.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이하 스우파)'에 출연해 통쾌한 입담으로 인기를 얻은 댄서 모니카는 어머니에게 "그렇게 살면 지옥 간다"고 독설 들은 사연을 공개했다. '스우파'에서 냉철하고 직설적인 심사를 한 모니카를 보고 어머니는 "딸을 이렇게 키우지 않았다"며 대본이냐고 의심, 백일기도까지 들어갔다고 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후 모니카는 어머니에게 "딸이 모니카라고 절대 하면 안 된다"며 신신당부했다고 전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기도 했는데, 이어진 모니카의 설명을 듣고는 모두 고개를 끄덕였다고 해 그 이유를 궁금케 한다.

이어 모니카는 환불을 어떻게 받느냐는 질문에 "저 장난 아니다"라며 자신의 환불법을 공개했다. '순간 변호사가 된다'고 표현한 그녀는 사과는 물론 감정까지 회복되어야 하고, '모든 서비스를 온전히 받아야 한다'고 강한 신념을 내비쳤다. 더불어 모니카는 부당한 대우를 받을 경우, "본사까지 찾아가는 스타일"이라며 실제 환불 전화를 걸 때의 상황을 재연해 현장의 모두를 떨게 만들었다. 그러면서도 자신의 신념에 대해 정곡을 찌르는 MC엄지윤의 기습 질문으로 모니카는 당황을 금치 못해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모니카는 악플러와의 대면도 예고했다. 모니카는 현재 지속적으로 악플 피해를 받고 있으며, 이에 '노리는 애'가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모니카는 악플러의 직업을 알고 있다며 확실히 '이것'을 하는 사람이라고 밝혔는데, 충격적인 정체에 현장의 모두를 소름 돋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어 모니카는 악플러와 '삼자대면'을 하기 위해 현재 증거를 모으는 중이라며 살벌한 예고장을 던지기도 했다. 과연 모니카가 밝힌 악플러의 정체는 누구일지, 악플러와의 삼자대면을 예고한 모니카의 이야기는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철멘탈' 모니카가 전하는 '멘탈 전쟁: 유리가 강철을 이기는 법'은 20일 화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강심장VS'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