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3일(금)

방송 촬영장 핫뉴스

'나솔' 18기 옥순-영식 "방송 후 2개월간 교제, 현재는 헤어진 상태"

강선애 기자 작성 2024.02.08 10:51 조회 10,741
기사 인쇄하기
나솔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나는 솔로' 18기 옥순과 영식이 방송 이후 2개월간 교제했다가 결별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Plus, ENA '나는 솔로'에서는 18기의 최종 선택이 그려졌다. 그 결과 영호와 정숙이 서로를 선택하며 한 커플만 최종 커플이 됐다.

영식은 이변 없이 옥순을 최종 선택했다. 하지만 옥순은 눈물을 보이며 최종 선택을 포기했다. 눈물을 흘리는 옥순을 보며 영식도 결국 눈물을 쏟았다.

해당 방송이 끝난 후, 유튜브 '촌장엔터테인먼트TV'를 통해 18기 출연진의 라이브 방송이 진행됐다. 이날 라이브 방송에는 18기 출연진 12명 전원이 참석했다.

각자 돌아가며 현재의 연애 상황에 대해 밝히는 시간. 옥순은 "사실 영식님과 제가 현커(현실커플)였다가 결혼 같은 부분이 안 맞아서 지금은 이별한 상태"라고 고백했다.

아울러 옥순은 "일단 너무 바빠서 새로운 사람을 찾을 시간이 없다. 소개팅은 많이 들어왔는데 제가 낯을 가려서 소개팅은 잘 안 맞더라"며 "아직은 누군가를 만나고 싶다는 느낌은 없는 것 같다. 조금은 시간을 두고 있다"라고 현재의 연애 상황을 설명했다.

영식 또한 "(옥순과) 방송에서는 커플이 안 됐는데 나와서 2개월가량 만났지만 안 맞는 부분이 있어서 이별했다"며 "현재는 연애를 하고 있지 않고 연락하는 사람도 없다"고 밝혔다.

나솔

한편 방송에서 최종 커플이 됐던 영호와 정숙도 현재 이별한 상태라고 전했다.

영호는 "(정숙과) 최종 커플이 돼서 밖에 나가서도 연애를 하다가 어떤 이유로 연애를 끝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헤어졌지만 정숙과는 아직도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는 영호는 "저는 연락하는 분이 있다. 연애를 하고 있는 건 아닌데 좋은 감정으로 연락하는 분이 있다"며 현재 썸을 타는 이성이 있다고 고백했다. 정숙 또한 "저도 좋은 감정으로 연락을 하고 있는 분이 있다. 알아보고 있는 중"이라고 전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광고 영역
광고영역